KISA, 국내 기업 인도네시아 진출 지원...온라인 상담회 개최
상태바
KISA, 국내 기업 인도네시아 진출 지원...온라인 상담회 개최
  • 김명현 기자
  • 승인 2020.06.16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국내 정보보호 기업의 인도네시아 시장 진출을 지원하고자 ‘온라인 정보보호 해외진출 지원 프로그램(상담회)’을 지난 9일과 11일, 12일 3일간 진행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상담회는 KISA가 지난 2016년부터 개최한 ‘동남아시아 정보보호 비즈니스 상담회’를 코로나19가 확산하는 점을 고려해 온라인 화상상담 방식으로 전환해 진행했다. 

상담회에서는 네트워크 보안, 정보유출방지 솔루션, CCTV, 바이오인식 등 국내 정보보안 및 물리보안 기업 총 15곳과 인도네시아 현지 ICT 및 정보보호 기업 총 18곳이 참여한 가운데 100여 건의 상담이 이뤄졌다.

특히, 올해는 인도네시아 시장점유율 1위 통신사인 Telkomsel(텔콤셀)과 인도네시아 전 산업 분야의 인증, 시험, 검사 및 자문을 담당하는 국영기업 PT.Sucofindo(피티 수코핀도) 등 공공부문에 특화된 사업자를 초청해 현지 공공시장 진출을 위한 협력 방안을 논의하는 등 국내 우수 정보보호 제품·솔루션의 진출 발판을 마련했다. 

인도네시아 PT.Sucofindo(피티 수코핀도)의 사업개발부 Batara Sibarani 전문위원은 “코로나19로 사업발굴이 어려운 상황임에도 한국의 우수한 정보보호 기업을 만날 수 있는 조직적이고 효율적인 화상상담이었다”며 “앞으로 각 제품 및 솔루션에 대한 검토를 진행한 뒤 지속적으로 협력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KISA는 상담회가 일회성으로 끝나지 않도록 KISA 동남아 거점인 인도네시아 사무소를 통해 후속 상담을 지원하고, 참여업체의 피드백을 반영해 추가 화상회의를 주선하는 등 지속적인 지원을 이어갈 계획이다.

이석래 KISA 정보보호산업본부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국내 기업의 마케팅 지원 및 해외진출 활로를 모색하기 위해 이번 온라인 상담회를 마련하게 됐다”며 “KISA는 앞으로 경쟁력 있는 국내 정보보호 기업이 성과를 낼 수 있도록 화상 상담회를 포함한 비대면 마케팅 지원사업을 북미와 아프리카, 중동 등으로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명현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