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벨벳 색상 닮은 풍경 담아보세요"...타임랩스 공모전 개최
상태바
LG전자 "벨벳 색상 닮은 풍경 담아보세요"...타임랩스 공모전 개최
  • 정두용 기자
  • 승인 2020.06.09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전자가 이달 8일부터 28일까지 3주간 ‘LG벨벳 타임랩스 공모전’을 실시한다고 9일 밝혔다.

LG 스마트폰에 있는 ‘타임랩스(Time Lapse)’ 기능을 활용해 LG벨벳의 4가지 색상을 연상시키는 풍경을 촬영, 해시태그와 함께 LG모바일 인스타그램에 업로드 하면 참여할 수 있다.

LG전자 측은 "흰 구름(오로라 화이트), 밤이 찾아온 도시(오로라 그레이), 푸른 들판(오로라 그린), 붉게 빛나는 노을(일루전 선셋) 등 다채로운 풍경을 담은 작품들이 응모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출품작 가운데 심사를 거쳐 우수작 4개를 선정, LG 벨벳을 증정한다"고 전했다.

당선자들은 부상으로 받은 LG 벨벳으로 타임랩스 영상을 추가로 촬영해 내달 중순 예정인 ‘LG 벨벳 디지털 전시회’에 출품하게 된다.

[LG전자 제공]
[LG전자 제공]

LG전자는 LG 벨벳 출시 후, 고객들의 호평을 받는 오묘한 후면 색상과 카메라 기능을 적극적으로 알리기 위해 이벤트를 기획했다.

LG 벨벳은 촬영 영상을 짧게 압축해 담아내는 ‘타임랩스(Time Lapse)’를 지원한다. 이 기능은 사용자가 별도의 설정을 하지 않아도 촬영 대상이나 움직임에 따라 자동으로 촬영 배속을 조절할 뿐만 아니라, 영상 촬영 중에도 배속을 조절할 수 있다.

LG 벨벳의 후면에는 머리카락 두께의 1/100 수준인 1㎛(마이크로미터) 정도의 간격으로 ‘광학 패턴’이 들어가 있다. 이 ‘광학 패턴’은 LG전자 생산기술원이 독자 설계했다. LG전자 생산기술원은 각 색상의 독특한 느낌을 극대화하기 위해 색상마다 맞춤형 패턴을 적용했다.

LG 벨벳은 전면 디스플레이 좌우 끝을 완만하게 구부린 ‘3D 아크 디자인’을 처음으로 적용했다. 후면 커버도 동일한 각도로 구부려 하단에서 보면 가로로 긴 타원형 모양이다. 타원형이기 때문에 손과 밀착되는 접촉면이 넓어져 착 감기는 ‘손맛’을 제공한다.

LG 벨벳은 후면에 각각 4800만(표준), 800만(초광각), 500만(심도) 등 3개의 카메라를 탑재해 풍경 및 인물 사진 등 다양한 화각의 사진과 동영상을 촬영할 수 있다. 여기에 ASMR(autonomous sensory meridian response) 레코딩, 배경 소음과 목소리를 구분해 각각 조절할 수 있는 ‘보이스 아웃포커스’ 등을 담아 손쉽게 콘텐츠를 만들고 공유할 수 있다.

신재혁 LG전자 모바일마케팅담당은 “LG 벨벳 출시 후, 매력적인 디자인과 유용한 기능들이 고객 호평을 받고 있다”며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는 다양한 기회를 마련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정두용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