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고용공단, 롯데푸드와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푸드위드' 개소
상태바
장애인고용공단, 롯데푸드와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푸드위드' 개소
  • 박종훈 기자
  • 승인 2020.06.02 0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증장애인 등 20여명 고용
▲ 사진 왼쪽 일곱번째 조종란 장애인고용공단 이사장, 조경수 롯데푸드 대표이사 (사진 = 장애인고용공단 제공)
▲ 사진 왼쪽 일곱번째 조종란 장애인고용공단 이사장, 조경수 롯데푸드 대표이사 (사진 = 장애인고용공단 제공)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이사장 조종란)과 롯데푸드(주)(대표이사 조경수)가 1일 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해 설립한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푸드위드(주)’개소식을 개최했다. 

이날 개소식에는 공단 조종란 이사장, 롯데푸드(주) 조경수 대표이사 등 50여 명의 내외빈과 푸드위드(주)에 재직 중인 장애인 근로자 20여명도 함께 참여하여 푸드위드의 발전을 기원했다. 

푸드위드(주)는 2019년 12월 공단과 롯데푸드(주)의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설립 협약을 통하여 설립됐으며, 20여명의 장애인근로자를 채용하여 어육 소시지류 제품의 포장작업을 운영한다. 

개소식에 참석한 공단 조종란 이사장은 “이번 롯데푸드의 ‘푸드위드’ 개소에 따라 롯데그룹에서 총 4개의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을 운영하게 됐다"며 "코로나19 등의 영향으로 기업들의 장애인고용에 대한 실천 노력이 부족한 가운데 ‘푸드위드’의 개소가 가지는 사회적 가치와 의미는 매우 남다르다”도 밝혔다.

또 “우리 공단도 파트너로서 함께 하며 모든 협력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제도는 기업이 장애인 고용 목적으로 일정한 요건을 잦춘 자회사를 설립할 경우 자회사에 고용한 장애인을 모회사 고용률에 산입해주는 제도이다.

 

박종훈 기자  financial@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