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공헌포럼, 국회서 영역별 코로나 대응 방안 논의 세미나 27일 개최
상태바
사회공헌포럼, 국회서 영역별 코로나 대응 방안 논의 세미나 27일 개최
  • 윤영식 기자
  • 승인 2020.05.26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정순 간행물윤리위원회 위원장 겸 사회공헌포럼 회장
김정순 간행물윤리위원회 위원장 겸 사회공헌포럼 회장

코로나19 대응과 관련한 영역별 사회공헌 현황을 빅데이터 분석으로 살펴보는 세미나가 국회에서 열린다.

한국사회공헌포럼은 오는 27일 국회의원회관 제7간담회의실에서 ‘코로나 대응에서 나타난 영역별 사회공헌에 대한 논의-지자체‧기업‧시민의 빅데이터분석을 중심으로’란 주제로 세미나를 개최한다.

1부는 임경오 빅데이터뉴스 대표와 김다솜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장이 ‘빅데이터분석 및 언론보도’를 주제로 토론한다.

2부는 이현숙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 연구센터장(전 대전대 교수)이 ‘빅데이터 분석으로 나타난 영역별 코로나 대응 및 사회공헌에 대한 논의’란 주제를 발표하고 이종우 경인일보 경기북부취재본부장과 김은국 서울시 언론담당관 인터넷뉴스팀장, 이세용 (주)말타니 회장이 토론에 나선다.

이날 세미나에는 더불어민주당 노웅래 의원이 나와 축사할 예정이다. 노 의원은 “코로나 시대 최고의 방역은 사회공헌”이라며 사회공헌활동에 대한 지원 확대와 함께 포럼 활동에도 많은 관심을 갖겠다고 밝혔다. 

윤영식 기자  wcyoun@gmail.com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