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키아,  4.7Gbps 달성..."세계에서 가장 빠른 5G 속도"
상태바
노키아,  4.7Gbps 달성..."세계에서 가장 빠른 5G 속도"
  • 정두용 기자
  • 승인 2020.05.21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키아 로고.
노키아 로고.

노키아는 미국 텍사스 댈라스에 위치한 OTA(Over-the-Air) 네트워크에서 세계에서 가장 빠른 5G 속도를 기록했다고 21일 밝혔다.

노키아는 미국 주요 이동통신사업자들의 상용망에 구축된 기지국 장비에서 진행한 이번 테스트에서 800MHz의 상용 밀리미터파(millimeter wave) 5G 스펙트럼과 이중 연결(EN-DC) 기능을 활용했다. 최대 4.7Gbps의 5G 속도를 달성했다.

노키아는 측은 이번 테스트에 사용된 솔루션은 통해 가입자들에게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모바일 광대역 속도를 제공한다"며 "재난망과 같은 미션 크리티컬한 애플리케이션 활용을 위한 네트워크 슬라이싱(networking slicing)처럼 이동통신사업자들이 지연속도(latency)에 민감한 엔터프라이즈 서비스를 발굴하고 판매하는 데에도 유용하다"고 전했다.

이번 기록은 28GHz과  39GHz 대역에서 8개의 100MHz 채널 밀리미터파 스펙트럼(총 800MHz 대역폭 제공)과 노키아 에어스케일(AirScale) 솔루션의 EN-DC 기능을 활용한 40MHz LTE 스펙트럼이 결합된 결과다.

EN-DC 기능을 통해 디바이스를 5G와 LTE 네트워크에 동시에 연결할 수 있다. 두 가지 무선 인터페이스 기술을 통한 데이터 송수신이 가능하다. 이번 속도는 5G 클라우드 기반 대역(vRAN)과 클래식 대역 컨피규레이션 모두에서 동일하게 관측됐다.

토미 우이토(Tommi Uitto) 노키아 모바일 네트워크 총괄 사장은 "연결성과 확장성이 매우 중요한 시점에서 이번 테스트는 미국 5G 서비스 개발에 매우 중요하고 의미 있는 이정표이다. 이는 노키아의 글로벌 엔드-투-엔드 포토폴리오에 대한 이동통신사업자들의 신뢰와 함께, 고객에게 최고의 5G 경험을 제공하기 위한 우리 노력의 진전을 보여준다 생각한다. 우리는 이미 미국의 모든 주요 이동통신사업자들에게 밀리미터파 무선 장비(mmWave radios)를 공급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계속 긴밀히 협력해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정두용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