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고용공단, 여주시·지역난방공사·푸르메재단·SK하이닉스와 장애인 고용 협력
상태바
장애인고용공단, 여주시·지역난방공사·푸르메재단·SK하이닉스와 장애인 고용 협력
  • 박종훈 기자
  • 승인 2020.05.19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컨소시엄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협약 체결
▲ SK하이닉스 박용근 부사장, 푸르메재단 강지원 이사장, 여주시 이항진 시장,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조종란 이사장, 한국지역난방공사 황창화 사장(왼쪽부터)이 협약서 서명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 = 장애인고용공단 제공)
▲ SK하이닉스 박용근 부사장, 푸르메재단 강지원 이사장, 여주시 이항진 시장,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조종란 이사장, 한국지역난방공사 황창화 사장(왼쪽부터)이 협약서 서명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 = 장애인고용공단 제공)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이사장 조종란)은 여주시(시장 이항진), 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황창화), 푸르메재단(이사장 강지원), 에스케이하이닉스(부사장 박용근)와 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한 컨소시엄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설립 협약을 체결했다.

컨소시엄형 장애인 표준사업장은 지자체 또는 공공기관이 중소기업과의 공동투자를 통해 장애인 표준사업장을 설립하는 것으로, 장애인 고용에 대한 국가책임을  확대하는 의미가 있다.

금번 협약 체결은 장애인 일자리창출에 노력하고 있는 여주시와 푸르메재단에서 주도적으로 추진했다.

협약 이후 여주시는 설립 타당성 검토, 조례제정 및 출자 등의 과정을 거쳐 한국지역난방공사, 푸르메재단과 함께 하반기에 법인설립을 완료하고 공단에서 지원금을 지원받아 컨소시엄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투자에 나설 예정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설립되는 컨소시엄형 장애인 표준사업장에서는 “장애인이 쉽게 일을 할 수 있는 스마트팜을 통한 작물 재배, 포장 및 판매, 지역 농산물 가공판매 및 중증장애인의 직업재활을 위한 영농훈련을 구상하고 있으며 이후 최대 6∼70여명의 지역 장애인을 채용할 예정”이다.

이날 협약식에서 공단 조종란 이사장은 “여러 기관의 뜻을 모은 컨소시엄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설립 협약은 국가 및 지자체에서 장애인 고용을 통한 국가의 사회적 책임 실현에 초석이 될 것”이라며, “우리 공단에서는 모든 역량을 집중하여 지원 하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컨소시엄형 장애인 표준사업장은 장애인에게 적합한 편의시설을 갖추고, 최저임금 이상의 급여를 지급하는 등 장애인에게 양질의 안정된 일자리를 제공하는 제도로서, 오늘 협약으로 더 많은 지자체 및 공공기관에서 참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박종훈 기자  financial@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