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경주의 아들 해병대 입대
상태바
최경주의 아들 해병대 입대
  • 안성찬 골프전문기자
  • 승인 2020.05.19 1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들 호준 군의 입대를 앞두고 모인 최경주 가족. 사진=민수용 기자
아들 호준 군의 입대를 앞두고 모인 최경주 가족. 사진=민수용 기자

최경주(50ㆍSK텔레콤)가 눈시울을 적셨다. 아들의 군입대 때문이다. 

최경주는 18일 경북 포항시 해병대 교육단 앞에서 해병대에 입대한 장남 호준(23) 군의 입대 신고를 받고 그만 눈물을 훔쳤다.

미국 영주권자인 호준 군은 "한국인으로서 반드시 병역의 의무를 다해야 한다는 생각이었고 기왕이면 남자다운 군대 생활을 하고 싶었다"고 자원 배경을 밝혔다.

최경주는 육군 단기사병으로 병역을 마쳤다.

최경주와 아들 호준 군. 사진=민수용 기자
최경주와 아들 호준 군. 사진=민수용 기자

주니어 시절 골프 선수로 활약한 호준 군은 미국에서 대학을 다니다 1학년을 남기고 휴학했다. 이날 해병대 입대식에는 최경주와 부인 김현정 씨, 차남 강준 군과 딸 신영 양 등 가족이 모두 나왔다. 

최경주는 미국프로골프(PGA)투어가 지난 3월 코로나19 사타로 중단되자 국내에 귀국에 휴식을 취하고 있다. 최근 전남 강진 다산 베아채컨트리클럽에서 라운드를 하기도 했다. 올해 만 50세가 되는 최경주는 PGA 챔시니어 투어 데뷔할 예정이다. 

안성찬 골프전문기자  golf@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