멀티 역세권 청량리역 바로 앞 ‘힐스테이트 청량리 더퍼스트’ 상업시설
상태바
멀티 역세권 청량리역 바로 앞 ‘힐스테이트 청량리 더퍼스트’ 상업시설
  • 황창영 기자
  • 승인 2020.05.19 1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배후수요, 역세권, 유동인구 등 3박자 두루 갖춰
- 인근 대학·전통시장 수요에 미래가치 높은 개발호재는 ‘덤’

풍부한 유동인구를 갖춘 상가에 투자자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유동인구의 사전적 정의는 ‘일정한 기간 동안 한 지역을 오가는 사람의 수’인데 유동인구가 많을수록 상권이 활성화될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상가투자에서 ‘유동인구’는 가장 주요한 키워드 중 하나로 꼽힌다. 또, 유동인구가 많으면 다양한 연령층과 세대가 유입되므로 업종 선택의 폭이 넓어질 수 있는 것도 장점이 된다.
 
실제로 지난 7월 동탄2신도시 광역비즈니스콤플렉스에 공급한 ‘동탄역 롯데캐슬’ 단지 내 상가인 ‘프런트 캐슬 동탄’은 계약 시작 하루 만에 110실이 모두 팔렸다. 이곳은 동탄역과 가까운 역세권 상가로 롯데백화점, 롯데시네마, 스트리트몰을 모두 한 곳에서 누릴 수 있고 동탄역 롯데캐슬 1,600여가구의 고정수요와 동탄역 유동인구까지 품을 수 있어 큰 인기를 누렸다.
 
청량리역 6번 출구 바로 앞에 위치한 역세권 상가인 ‘힐스테이트 청량리 더퍼스트’ 상업시설이 주목을 받고 있는 것도 이 때문이다.
 
서울 동대문구 전농동 일원에서 5월 분양예정인 ‘힐스테이트 청량리 더퍼스트’ 상업시설은 지하 5층~지상 최고 43층, 3개동, 전용면적 37~84㎡, 총 486실 규모의 주거형 오피스텔과 함께 지어져 안정적인 고정수요를 확보하고 있다. 또한 반경 3km 내에 고려대, 서울시립대, 성신여대, 한양대, 경희대, 한국외국어대, KAIST 등 총 7개 대학이 위치해 교수, 연구원, 교직원과 학생 등 배후수요가 풍부할 전망이다.
 
특히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청량리역은 철도 10만명, 버스 4만명 등 총 14만명의 유동인구를 자랑해 상업시설 활성화에 도움이 될 전망이다.
 
게다가 ‘힐스테이트 청량리 더퍼스트’ 상업시설은 청량리 상권의 핵심 관문에 위치할 예정이라는 점을 눈여겨볼 만하다. A블록과 B블록 2개로 조성되며 병·의원 및 종합검진센터, 한의원 등 각종 의료시설과 수요자들의 라이프스타일에 맞춘 다양한 MD로 구성해 주변 상업시설과 연계된 스트리트형 설계가 적용될 계획이다.

주변 개발계획이 풍부한 것도 미래가치를 더욱 높여줄 것으로 보인다. 우선 국토교통부는 지난 22일 ‘청량리역 공간구조 개선 및 광역환승센터 기본구상 연구용역’에 본격 착수했다고 밝혔다. 국토교통부의 구상에 따르면 청량리역(GTX-B·C)은 삼성역(GTX-A·C), 서울역(GTX-A·B)과 함께 GTX-환승 Triangle로 수도권 광역교통의 거점으로 개발될 예정이다. 청량리역 광역환승센터는 GTX 추진일정에 맞춰 구축이 추진되며, 환승센터와 인접한 지상부에는 청년 등 혁신 일자리 창출 및 이와 연계한 공공주택 공급 등을 통해 시너지 효과가 극대화될 예정이다.
 
구매력을 갖춘 수요가 대거 늘어나는 것도 기회요인이다. 현재 청량리3구역, 청량리4구역, 동부청과시장정비사업 등이 이미 공사를 진행 중이며, 전농구역, 용두1구역, 전농12구역 등 사업지 인근 정비예정사업이 다수 예정돼 있어 단지 주변은 대규모 브랜드타운으로 거듭나게 된다.
 
청량리 종합시장 일대가 도시재생활성화지역으로 지정돼 개발되는 것도 호재다. 서울시는 지난 1월 동대문구 제기동·청량리동 청량리 종합시장 일대 총 42만892㎡에 대한 ‘청량리 종합시장 일대 도시재생활성화계획’을 고시했다. 이 일대는 국비 125억원과 시비 326억원 등 총 사업비 543억이 투입돼 ‘세대가 모이는 전국 최대 상업·문화의 場’으로 조성될 예정이다.
 
‘힐스테이트 청량리 더퍼스트’ 분양 관계자는 “풍부한 유동인구와 배후수요를 갖췄으며 동북부 개발거점으로 예정된 청량리역과 가까워 상업시설에 대한 문의가 끊이지 않고 있다”며 “각종 의료시설이 들어서고 라이프스타일에 맞춘 차별화된 MD 구성을 선보인다는 점도 장점”이라고 말했다.
 
한편 ‘힐스테이트 청량리 더퍼스트’의 모델하우스는 서울특별시 동대문구 신설동에 마련된다.

황창영 기자  1putter1@naver.com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