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시민당과 합당 가결 '15일 중앙선관위 신고'…용혜인·조정훈 제명, 기본소득당·시대전환 복귀
상태바
민주당, 시민당과 합당 가결 '15일 중앙선관위 신고'…용혜인·조정훈 제명, 기본소득당·시대전환 복귀
  • 박근우 기자
  • 승인 2020.05.13 0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시민당, 양정숙 이어 3명째 제명...14석 남아
- 민주당 지역·비례의석 총 177석

더불어민주당은 중앙위원회 투표를 통해 비례연합정당인 더불어시민당과의 합당을 가결했다.

이석현 민주당 중앙위원회 의장은 12일 중앙위 온라인 투표 결과 중앙위원 657명 가운데 497명이 투표에 참여해 찬성 98%(486표), 반대 2%(11표)로 '민주·시민당 합당 결의 및 합당 수임기관 지정의 건'을 가결했다고 발표했다.

앞서 권리당원을 대상으로 한 합당 찬반 투표에선 '찬성' 비율이 84.1%로 나왔다.

양당 최고위원회의는 13일 합당 수임기관 합동회의를 열 계획이다.

나머지 실무작업을 거친 뒤 15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합당을 신고하는 것으로 절차가 마무리된다.

합당이 완료되면 민주당 의석은 177석(지역구 163석·비례대표 14석)이 된다.

용혜인·조정훈 당선인

또한 시민당은 이날 최고위원회의를 열어 소수정당 출신인 용혜인·조정훈 당선인의 제명을 확정했다.

두 당선인은 당초 비례정당 창당 때부터 취지에 맞게 각각 소속 정당 기본소득당과 시대전환으로 복귀하기로 약속한 바 있다.

용혜인·조정훈 당선인은 제명의 명분을 만들기 위해 '민주당과의 합당에 반대한다'는 의견서를 제출했고 최고위는 이를 이유로 제명을 의결했다.

앞서 시민당은 부동산 명의 신탁 의혹을 받고 있는 양정숙 당선인도 제명한 바 있어 당선인 숫자는 총 14명이 됐다.

박근우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