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일제약, 2020년 중견기업 글로벌 지원사업 대상 기업 선정
상태바
삼일제약, 2020년 중견기업 글로벌 지원사업 대상 기업 선정
  • 이석호 기자
  • 승인 2020.04.29 15: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일제약 CI
삼일제약 CI

 

삼일제약(대표 허승범)이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고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코트라)가 운영하는 ‘2020년 중견기업 글로벌 지원사업’ 대상 기업으로 선정됐다고 29일 밝혔다.

중견기업 글로벌 지원사업은 성장가능성이 높은 중견기업을 선발해 1대 1 해외마케팅 지원을 통해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하고, 글로벌 기업으로 육성하는 프로그램이다. 

삼일제약은 이번 수출 바우처 사업 2차년도에는 코로나19 이슈로 진행하지 못한 국제 전시회 및 학회 참석, 글로벌 홍보 영상 제작, 방한 바이어 초청 등 맞춤형 해외마케팅 지원을 통해 베트남 주변 및 인근 국가에 브랜드 이미지를 제고해 신흥국 내 경쟁력을 강화하고, 글로벌 안과의약품 CDMO 기업으로의 초석을 다질 예정이다.

삼일제약 관계자는 “지난해 수출바우처 사업을 통한 베트남안과학회(VOS2019) 참석은 ‘삼일제약’ 브랜드를 현지에 알리는 좋은 기회가 됐고, 코트라 해외 무역관을 통한 신규 바이어 발굴, 현지 시장 조사, 현지 의약품 등록 관련 컨설팅 등은 현지화를 실현시키기 위해 큰 도움이 되고 있다"며 “이번 수출바우처 사업은 신남방 지역을 넘어 미주 및 유럽 시장까지 수출 시장 확대를 목표로 하는 삼일제약에게 매우 중요한 수출 교두보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현재 삼일제약은 베트남 호치민시 소재의 현지 사무소를 설립, 주요 바이어들을 중심으로 기업 및 제품 홍보 활동 진행과 더불어 cGMP와 EUGMP 승인을 목표로 안과 의약품 생산 공장 설립 가속화 등에 집중하고 있다. 

 

 

이석호 기자  real@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