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태원 SK 회장·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코로나19 사태 속 사회공헌 정보량 가장 많아...빅데이터 분석
상태바
최태원 SK 회장·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코로나19 사태 속 사회공헌 정보량 가장 많아...빅데이터 분석
  • 박근우 기자
  • 승인 2020.04.22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30대그룹 총수 올해 1분기 사회공헌 정보량 뉴스 등 12개 채널 대상 빅데이터 분석
- 최태원 회장 1097건, 이재용 부회장 786건…이해욱 회장 등 6명 개인명의 정보 '0'

30대그룹 총수들의 올해 1분기 사회공헌 정보량을 분석한 결과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가장 많았고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바로 뒤를 이었다.

22일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소장 김다솜)는 올해 1분기(1~3월) 12개 채널을 대상으로 공정거래위원회 동일인 기준에 따라 30대그룹을 실질적으로 이끌고 있는 자연인 총수 대상에 대한 사회공헌 정보량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연구소는 "코로나19 확산속에서 많은 총수들이 위기 돌파를 위해 사회공헌 활동을 활발히 펼쳐온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조사대상 채널은 뉴스·커뮤니티·블로그·카페·유튜브·트위터·인스타그램·페이스북을 비롯 카카오스토리지식인·기업/조직·정부/공공등 12개이며 조사 키워드는 '사회공헌, 기부, 봉사, 사회적 가치, 소외계층, 불우이웃, 장학, 나눔, 다문화' 등이다.

사회공헌 정보량 분석 [출처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

이번 조사는 분석시 한 건의 사회공헌 활동이 여러 언론 매체에 중복으로 보도 게재된 경우가 많더라도 한 건으로 계산하지 않았기 때문에 홍보조직의 활동 여하에 따라 정보량이 다르게 나타날 수도 있다.

총수 이름과 사회공헌 키워드들을 조합한 방식으로 조사한 것이어서 총수가 개인적으로 남모르게 베푼 사회공헌 내용은 이 조사에는 포함되지 않으며 30대 그룹 가운데 영어의 몸이 된 이중근 부영 회장은 분석에서 제외됐다.

분석 결과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올 1분기 1097건으로 가장 많았으며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786건, 박현주 미래에셋그룹 회장이 421건 순으로 뒤를 이었다.

지난 1월 15일 연구소가 실시한 조사에서 최태원 회장이 지난 한 해 12개월간 9624건으로 나타났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좌), 최태원 SK 회장

이어 박현주 회장 1454건, 이재용 부회장이 1420건이었다. 

연구소는 "최악의 경영환경에서도 이재용 부회장이 상대적으로 사회공헌에 활발히 나섰음을 방증해주는 대목"이라고 설명했다.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은 351건이었다. 

또한 이성희 농협중앙회장이 288건, 정몽준 현대중공업그룹 이사장 262건, 백복인 KT&G 사장 235건, 정지선 현대백화점그룹 회장 230건, 이재현 CJ그룹 회장 192건, 조현준 효성그룹 회장 123건, 후세인 알 카타니 S-OIL CEO 91건,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 87건, 구광모 LG그룹 회장 65건,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 48건, 최정우 포스코 회장 38건 등으로 나타났다.

이어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총괄 수석 부회장이 35건, 구자열 LS그룹 회장 32건,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30건, 구현모 KT 사장 22건, 박정원 두산그룹 회장 22건, 허태순 GS그룹 회장 19건, 신창재 교보생명 회장 4건, 이성근 대우조선해양 사장 2건 등 이었다.

이해욱 대림산업 회장, 김남구 한국투자금융그룹 부회장, 장형진 영풍그룹 회장, 김홍국 하림그룹 회장, 박삼구 금호그룹 전 회장, 이웅열 코오롱그룹 전 회장 등은 개인명의 사회공헌 정보량이 '제로'였다.

사회공헌 정보량이 전혀 없는 이들 6명의 총수라도 그룹이나 계열사 차원에서의 사회공헌 정보량은 상당수에 달했다. 30대 기업집단은 예외없이 사회공헌은 꾸준했다.

즉 30대 그룹 모두 예외없이 총수나 대표자 이름을 내세우지 않고 실시한 사회공헌 정보량은 최소 수십건에서 수백건에 이르고 있다는 얘기다.

연구소 관계자는 "총수 이름이 직접 거론된 사회공헌 정보량을 조사한 것은 사회 지도층의 '노블레스 오블리주'를 촉발하기 위함"이라며 "빅데이터 원문들을 일일이 들여다보면 최태원 회장과 이재용 부회장의 마인드는 낭중지추에 비교될 수 있을 정도로 사회공헌 활동에 굉장히 적극적"이라고 밝혔다.

박근우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