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선 뒤 미니신도시 ‘봇물'...도시개발지구서 1만 2천여 가구 분양
상태바
총선 뒤 미니신도시 ‘봇물'...도시개발지구서 1만 2천여 가구 분양
  • 이석호 기자
  • 승인 2020.04.16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우건설 ‘계룡 푸르지오 더 퍼스트’ 조감도 [제공=대우건설]
대우건설 ‘계룡 푸르지오 더 퍼스트’ 조감도 [제공=대우건설]

 

제21대 국회의원 선거가 마무리되면서 분양시장이 기지개를 켜고 있다. 특히, 지방자치단체에서 도시개발사업이 활기를 띠면서 내달까지 1만 2000여 가구가 대거 쏟아질 예정이다.

16일 닥터아파트에 따르면 총선 후 5월까지 도시개발사업을 통해 아파트 11개 단지, 1만 1588가구가 공급될 예정이다. 지역별로는 ▲경기 5개 단지 3575가구 ▲인천 2개 단지, 4805가구 ▲충청권 1개 단지, 883가구 ▲호남권 2개 단지, 1280가구 ▲영남권 1개 단지, 1045가구 등이다.(임대 제외)

미니신도시로 불리는 도시개발사업은 주요 도심 인근에 조성되는 계획도시로 주거, 상업, 업무, 관광 등 다양한 유형으로 개발이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기반시설이 잘 갖춰진 구도심과 연계해 들어서 생활 인프라를 공유할 수 있다.

또한 지자체 및 민간사의 주도로 개발됨에 따라 주거와 교통 인프라 형성이 빠르고, 지구내 계획된 아파트 물량만이 공급돼 ‘희소성’이 높다.

▲ 146대 1, 89대 1...‘미니신도시’ 청약시장서 인기

편리한 생활여건과 투자가치를 앞세운 도시개발사업 내 아파트는 수요자들에게 인기가 높다.

실제 지난달 서울 강서구 마곡도시개발지구서 분양한 ‘마곡9단지’는 특별공급을 제외한 252가구 모집에 3만 6999명이 몰리며 평균 146대 1로 1순위에서 마감됐다. 올해 1분기 서울시 최고 청약경쟁률이다.

지난해 12월 충북 청주시 가경동 홍골지구서 분양한 ‘청주 가경 아이파크 4단지’도 청주시 역대 최고 청약경쟁률인 평균 89대 1로 1순위 마감됐다. 지난해 11월 인천 루원시티 도시개발구역에서 분양한 ‘포레나 루원시티’도 평균 20.27대 1의 경쟁률로 마감됐다.

분양권에도 수억 원의 웃돈이 붙었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시스템에 따르면, 대전 도안2-1지구에 위치한 ‘대전 아이파크시티 2단지(전용면적 84.83㎡)’는 지난달 8억 6622만 원에 거래돼 분양가 대비 3억 원이 넘는 웃돈이 붙었다. 청주 홍골지구에 위치한 ‘청주 가경 아이파크 2단지(전용84.95)도 지난달 4억 4333만 원에 거래되며 분양가보다 약 1억 5000만원이나 올랐다.

한국창업부동산정보원 권강수 이사는 “투기과열지구를 제외한 대부분의 도시개발지구는 민간택지로 분류돼 전매제한 및 대출규제 등이 비교적 자유롭다”며 “대규모로 조성되는 공공택지보다 개발 속도가 빠르고 인근 노후화된 구도심보다 미래가치에 대한 경쟁력이 높아 수요자들에게서 인기가 높다”고 말했다.

▲ 계룡 대실·인천 한들 등 주요 도시개발지구 첫 분양 잇따라

대우건설은 이달 충남 계룡시 대실지구 3블록에서 ‘계룡 푸르지오 더 퍼스트’를 분양한다. 계룡시 첫 번째 ‘푸르지오’ 브랜드 아파트로 지하 2층, 지상 최고 25층, 10개 동, 전용면적 59㎡~84㎡, 총 883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단지 바로 옆에는 이케아 부지가 예정돼 이용이 편리할 전망이다.

단지 내에는 국공립 어린이집과 종로엠스쿨 교육특화 시설이 들어선다. 단지 인근에는 초등학교(예정), 중학교(예정) 부지가 계획돼 있다. KTX 계룡역이 가깝고, 계룡대로와 계백로가 단지와 인접해 대전 접근성이 우수하다.

대우건설 분양관계자는 “계룡시에서 15년 만에 공급되는 브랜드 아파트로 단지 옆에는 이케아가 부지가 예정돼 희소성이 높다”며 “대실지구에 공급되는 첫 번째 민간 분양 단지로 계룡, 대전, 충남, 세종 유주택자도 1순위 청약이 가능해 수요자들의 관심이 높다”고 말했다.

GS건설은 5월 전남 광양시 성황도이지구 L-2블록에서 ‘광양센트럴자이’를 분양한다. 지하 2층~지상 22층 9개동 전용면적 74~84㎡ 총 704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성황초교와 중학교(예정)가 인근에 위치해 도보 통학이 가능하다.

반도건설은 5월 경남 창원 사파지구 공1블록에서 ‘성산 반도유보라 아이비파크’를 분양한다. 지하 3층~지상 15층 17개동, 전용면적 55~86㎡ 총 1045가구의 대단지로 구성됐다. 4면이 숲으로 둘러쌓인 숲세권 단지로 주변에 창원축구센터, 대방체육공원, 가음정공원, 비음산 등이 있다.

DK도시개발과 DK아시아는 5월 인천광역시 서구 한들구역에서 ‘검암역 로열파크씨티 푸르지오’를 분양한다. 지상 최고 40층, 25개 동, 1단지 2379가구, 2단지 2426가구 등 총 4805가구 규모의 매머드급 단지로 조성된다. 인천공항철도 검암역 역세권에 들어서며, 아라뱃길이 단지와 인접해 자연환경이 쾌적하다.

금호건설은 5월 경기 여주시 교동2지구에서 ‘여주역 금호어울림 베르티스’를 분양한다. 여주시에 처음으로 선보이는 금호어울림 브랜드 아파트로 지상 27층, 7개동, 전용면적 84~136㎡, 총 605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경강선 여주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는 역세권 아파트로 판교까지 40분대로 오갈 수 있다.

이밖에 경기 고양 덕은지구에서는 GS건설이 이달 ‘DMC 리버파크 자이(702가구)’와 ‘DMC 리버포레 자이(318가구)’를 분양할 예정이다. 

 

 

이석호 기자  real@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