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전력그룹사, 코로나19 성금 32억원 기탁
상태바
한전·전력그룹사, 코로나19 성금 32억원 기탁
  • 서창완 기자
  • 승인 2020.03.11 0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전력 나주 본사. [사진=한국전력]
한국전력 나주 본사. [사진=한국전력]

한국전력은 전력그룹사와 함께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위기 극복과 지원을 위해 성금 32억원을 기탁했다.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최대 피해지역인 대구·경북지역에 50%를 우선 배정하고 나머지도 전국에 후원될 예정이다.

참여한 그룹사는 한전과 한국수력원자력, 한국남동발전, 한국중부발전, 한국서부발전, 한국남부발전, 한국동서발전, 한국전력기술, 한전KPS, 한전원자력연료, 한전KDN을 포함한 11개사다.

한전은 코로나19로 위기를 맞은 전통시장에도 위생물품을 지원한다. 전통시장의 활성화를 지원하고 있는 한전은 전국상인연합회와 협력해 손소독제 10만 개를(2억7000만원 상당액) 1694여개 전통시장에 제공한다. 대구와 경북 지역에 우선적으로 공급할 계획이다.

한전은 전국상인연합회, 중소벤처기업부와 함께 전통시장 살리기와 위기극복을 위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시행할 방침이다.

이밖에도 본사를 포함한 전국 사업소에서 ▲헌헐 캠패인 ▲온누리상품권 구매 ▲취약계층 위생·생활용품 지원 ▲구내식당 지정휴무제 시행 ▲회사 행사 시 지역식당 이용 등 지원 활동도 활발히 시행하고 있다.

김종갑 한전 사장은 “한전과 전력그룹사 임직원 모두 코로나19 위기 극복에 동참하기 위해 지원하게 됐다”며 “감염으로 고통받는 분들과 일선 현장에서 치료와 방역 활동을 하고 계신 분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서창완 기자  science@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