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크 무료로 받아 가세요' 이메일 해킹 주의보 '정부기관·마스크업체 사칭 '...백신 최신 업데이트 유지
상태바
'마스크 무료로 받아 가세요' 이메일 해킹 주의보 '정부기관·마스크업체 사칭 '...백신 최신 업데이트 유지
  • 박근우 기자
  • 승인 2020.03.08 22: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기관이나 마스크·체온계 제조업체 등을 사칭하는 e메일 주의보가 내려졌다.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은 최근 코로나19 관련 사이버 공격 시도 사례가 나타나기 시작했다며 ‘금융 분야 해킹 피해 예방 수칙’을 8일 소개했다.

금융당국은 “아직 금융 분야에서는 코로나19 관련 사이버 공격 피해가 발생하지는 않았다.

하지만 다른 분야에서 특정 대상만을 노리는 스피어피싱(Spear Phishing) 같은 공격 사례가 있어 향후 공격 확산 가능성에 유의해야 한다”고 밝혔다.

금융당국에 따르면 최근 ‘마스크 무료로 받아 가세요’, ‘코로나 때문에 배송 지연’ 같은 내용의 문자에 특정 인터넷 파일 주소(URL)를 담아 악성 애플리케이션(앱)을 설치하도록 유도한 사례, 정상적인 주소인 ‘Google’(구글)과 비슷하게 꾸며낸 ‘Goog1e’ 같은 e메일 주소를 사용해 해킹을 시도하는 사례가 있었다.

금융위는 백신 프로그램을 최신판으로 업데이트해 유지하라고 당부했다.

또 낯선 이로부터 받은 문자·e메일, 정부·금융기관·기업을 사칭하는 e메일을 열람할 때 주의하고 출처가 불분명한 파일은 내려받지 말아야 한다.

공식 앱스토어 외 다른 곳의 앱도 설치하지 않는 것이 좋다.

금융당국은 금융회사에는 직원들이 재택근무를 할 때 내부 보안 대책을 철저히 따르는 등 해킹·정보 유출 방지에 만전을 기할 것을 주문했다.

박근우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