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큐셀 태양광 설치 아파트, 서울 에너지절약대회 대상
상태바
한화큐셀 태양광 설치 아파트, 서울 에너지절약대회 대상
  • 서창완 기자
  • 승인 2020.02.24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화큐셀이 설치한 서울 양천구 신정이펜하우스 5단지 옥상 태양광 발전소. [사진=한화큐셀]
한화큐셀이 설치한 서울 양천구 신정이펜하우스 5단지 옥상 태양광 발전소. [사진=한화큐셀]

한화큐셀이 태양광 모듈을 설치한 서울 양천구의 신정이펜하우스5단지가 ‘2019 에너지절약 경진대회’ 아파트 부문에서 대상을 수상했다. 서울시가 개최하는 에너지절약 경진대회는 에너지절약과 생산, 효율화를 통해 에너지 저소비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2013년부터 시행됐다.

신정이펜하우스 5단지 옥상 태양광 발전소는 한화큐셀이 한국에너지공단 태양광 대여사업 일환으로 2018년 설치했다. 한화큐셀은 이 발전소가 240키로와트(kWp)규모로 매년 5000만원 이상의 전기요금을 절감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태양광 대여사업은 한국에너지공단으로부터 선정된 한화큐셀과 같은 대여사업자가 가정과 공동주택에 태양광 설비를 설치, 대여해주면 소비자는 절감한 전기요금의 일부를 대여료로 납부한다.

대여사업자는 계약기간인 7년 동안 무상 애프터서비스(A/S)를 지원한다. 계약기간이 종료되면 설비의 소유권은 소비자에게 무상으로 양도한다. 한화큐셀은 2014년부터 5년간 태양광 대여사업자로 선정돼 현재까지 5100세대 이상의 공동주택과 주택에 태양광을 설치해 전기요금을 절감하고 있다.

한화큐셀은 지난해 3월에는 독일에서 태양광 모듈이 설치된 에너지자립주택(아우크스부르크 소재)이 친환경 설비를 통한 탄소 무배출을 인정받아 독일 연방 경제기술부로부터 우수혁신상을 수상했다.

한화큐셀 태양광 모듈이 설치된 건물들은 자사의 퀀텀 기술을 적용해 발전효율을 극대화하고 태양광 제품 출력을 저하하는 각종 현상을 효과적으로 방지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국제 표준 품질 기준의 2~3배에 달하는 엄격한 품질 테스트를 거쳐 높은 안정성을 제공하며 이런 강점들을 바탕으로 독일, 미국(주택용), 일본 등 주요 태양광 모듈 시장점유율 1위를 차지했다.

유재열 한화큐셀 한국사업부문장은 “저탄소 청정에너지로의 전환은 전세계적인 흐름”이라며 “앞으로도 일반 태양광 사업뿐 아니라 건물지원사업, 대여사업 등 다양한 사업 포트폴리오를 통해 국내 태양광 시장 활성화와 온실가스 저감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서창완 기자  science@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