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대만, 여행 경보 지역 지정...코로나19 확진자 급증에 따른 1급 주의 지역
상태바
[종합] 대만, 여행 경보 지역 지정...코로나19 확진자 급증에 따른 1급 주의 지역
  • 박근우 기자
  • 승인 2020.02.21 1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일본·태국과 같은 단계…"현지 예방수칙 준수 권고"

한국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가 크게 늘어남에 따라 대만이 한국을 '여행 경보 지역'으로 새로 지정했다.

다른 나라에서 우리나라를 여행 경보 지역으로 지정한 것은 대만이 처음이다.

21일 대만 중국시보(中國時報)에 따르면 대만 질병관리서는 한국을 여행 제1급 주의 지역으로 편입시켰다.

대만 정부는 여행 경보 대상 국가를 가장 낮은 1급에서부터 가장 높은 3급까지로 나눠 관리하고 있다. 3급이 가장 위험한 지역이다.

대만 여행 경보 현황[중국시보 홈페이지]

대만은 시민들이 1급 지역에 갈 때 현지의 예방 수칙을 따르도록 권고하고 있다.

현재 대만은 일본, 한국, 태국을 1급 지역으로, 싱가포르를 2급 지역으로, 중국 본토와 홍콩·마카오를 불필요한 모든 여행을 자제하도록 하는 3급 지역으로 지정 중이다.

대만 타이베이의 한 병원 응급실에서 의료진이 남성의 체온을 측정하고 있다. [사진 연합뉴스]

한국이 확진자가 급증함에 따라 대만은 더 위험한 단계인 2급이나 3급으로 지정할 가능성이 크다.

박근우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