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SA "중소기업 협업 지원으로 정보보호산업 경쟁력 강화"...통합·융합 보안제품 협업개발 지원사업
상태바
KISA "중소기업 협업 지원으로 정보보호산업 경쟁력 강화"...통합·융합 보안제품 협업개발 지원사업
  • 박근우 기자
  • 승인 2020.02.16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가 중소기업 간의 협업 지원을 통해 정보보호산업 경쟁력 강화에 나선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김석환)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와 ‘통합·융합 보안제품 협업개발 및 전문인력 지원사업 공모’를 17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중소기업 및 융합산업 관련 업체가 협업을 통해 각각의 우수기술을 접목한 새로운 통합·융합 보안제품을 개발할 수 있도록 개발비용과 정보보호 전문인력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KISA는 5G로 인한 초연결 가속화 및 지능정보기술을 적용한 융합산업에서 발생할 수 있는 다양한 보안 수요에 중소보안 기업이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지난 2016년부터 사업을 추진해왔다.

특히 지난 2016년부터 4년 동안 정부 지원을 통해 보안제품(23개)의 기술개발을 진행했으며, 개발·상용화에 성공한 제품으로 약 75억 원의 누적매출을 달성했다.

또한 제품개발 및 운영·판매 인력 284명을 신규 채용하는 등 일자리 창출 면에서도 가시적인 성과를 거뒀다.

올해 ‘통합·융합 보안제품 협업개발’은 정부 지원 70% 한도의 매칭펀드 형태로 5개 내외의 과제를 선정할 예정이며, ‘정보보호 전문인력 지원사업’은 기업당 신규 인력 채용 시 최대 3명의 인건비 지원 및 기업 규모에 따라 매칭펀드 비율을 달리해 지원할 계획이다.

협업개발 지원사업 공모는 오는 3월 16일(월)까지 접수받으며, 전문인력 지원사업은 오는 3월 2일(월)까지 지원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KISA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KISA 이석래 정보보호산업본부장은 “앞으로 지속적인 전문인력 지원을 통해 정보보호산업 일자리 창출을 위한 마중물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중소기업 간 협업개발 사업의 결과가 국내 정보보호 시장은 물론 글로벌 보안시장 진출을 위한 상생협력의 모델로 평가 받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근우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