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청각장애인 통화연결음 서비스 무료 제공...‘문자로 연락해주세요’ 음성 안내
상태바
LG유플러스, 청각장애인 통화연결음 서비스 무료 제공...‘문자로 연락해주세요’ 음성 안내
  • 이정헌 기자
  • 승인 2020.02.06 0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각장애인 고객에게 전화 연결 시 ‘문자로 연락해달라’는 음성안내 제공
-‘U+고객센터’ 앱 통해 무료 가입...‘뮤직벨링’ 앱 또는 모바일 웹에서 6가지 음원 중 선택해 사용

LG유플러스가 전화 발신 시 수신자가 음성통화 어려운 청각장애인임을 알려주는 통화연결음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한다고 6일 밝혔다.

청각장애인은 전화 수신 시 주변인이 대신 받거나 영상통화로 전환해 수화로 소통, 혹은 전화거절문자를 보내곤 했다. 하지만, 청각장애인 수신자가 전용 통화연결음 서비스를 신청하면 발신 고객은 “청각장애를 가진 고객님의 휴대 전화입니다. 문자로 연락 부탁드립니다”라는 음성안내를 받게 된다.

LG유플러스 모델이 청각장애인 통화연결음 서비스 출시를 알리는 모습. [LG유플러스 제공]
LG유플러스 모델이 청각장애인 통화연결음 서비스 출시를 알리는 모습. [LG유플러스 제공]

LG유플러스 측은 “택배나 관공서, 은행 등 제 3자를 통한 중요 연락이 오는 경우 유용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청각장애인 통화연결음 서비스는 U+고객센터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무료로 가입할 수 있다. 이후 ‘뮤직벨링’ 앱 또는 모바일 웹에서 음원을 선택해 이용 가능하다. 음성안내는 차분한 목소리와 경쾌한 목소리 중 선택할 수 있고, 배경음악으로는 ▲피아노 선율 ▲여러 악기 선율 ▲자연 소리 총 6가지 음원이 제공됐다.

한편 LG유플러스는 ICT 기술로 장애인 등 소외된 계층에 편리함과 나아진 일상을 전하기 위해 ‘행복한 나라 프로젝트’를 진행 중이다. 작년 12월에는 AI스피커를 통해 LG상남도서관의 음성도서를 들을 수 있는 ‘책 읽어주는 도서관’과 시각보조앱 ‘설리번+’ 등 시각장애인 전용 AI서비스에 음성도서 추천 기능을 도입하는 등 사용 편리성을 대폭 향상, 개편했다.

또, 임직원 동료간 칭찬감사 메시지를 통해 적립된 기부금으로 지원사회복지단체 사랑의 달팽이와 협력, 2016년부터 현재까지 총 57명의 청각장애인에게 63대의 보청기(총 6천3백만원 상당)를 지원한 바 있다.

이정우 LG유플러스 뮤직서비스팀장은 “청각장애인 일상 속 자주 불편함을 느끼는 부분에서 통신사가 개선할 수 있는 점은 무엇인지 고민했다”며 “장애인이 함께 기술의 편리함을 느끼고 행복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따뜻한 서비스 지속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이정헌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