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역협회, ‘수출현장 자문위원 출범식’ 개최...30년 경력 무역 베테랑 73명
상태바
무역협회, ‘수출현장 자문위원 출범식’ 개최...30년 경력 무역 베테랑 73명
  • 박근우 기자
  • 승인 2020.02.04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무역협회(회장 김영주)는 3일 삼성동 트레이드타워에서 ‘2020년 수출현장 자문위원 출범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전국 73명의 자문위원은 삼성, LG, 대우, SK 등 종합상사 및 대·중견기업에서 30여 년간 수출 노하우와 해외 마케팅 경력을 쌓은 베테랑들로 해외 시장조사부터 마케팅, 바이어 발굴, 통관, 계약 및 결제까지 수출 전 과정에서 우리 기업들이 겪는 어려움을 직접 찾아가 해결해준다.

무역협회 신승관 전무는 출범식에서 “대외 무역환경 변화에 취약한 우리 수출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서는 시장 다변화가 절실하다”면서 “우리 기업들이 해외시장 개척의 선봉에 설 수 있도록 수출 노하우로 무장한 자문위원들이 현장에서 밀착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국 73명의 수출현장 자문위원들이 활동 의지를 다지며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27년 경력을 자랑하는 광주전남 지역의 한용호 자문위원은 “수출은 엄두도 못 내던 내수기업을 컨설팅하면서 첫 수출에 성공하고 이후 1백만불·5백만불 수출의 탑까지 받으며 성장하는 모습을 볼 때면 마치 내 기업처럼 가슴이 뿌듯하다”며 소회를 전했다.

이처럼 금전적 보상보다 보람을 위해 자문에 임하는 자문위원들 덕분에 컨설팅 성과도 나날이 좋아져 2007년 11명으로 시작한 자문위원 제도는 현재 73명으로 확대됐다. 업체들의 수요도 계속 증가해 2019년에는 전년 대비 15% 증가한 1만3581개사에게 3만1886건의 컨설팅을 제공했다.

한편 협회는 컨설팅 사업뿐 아니라 전년도 수출실적 10만 달러 이하의 내수기업이 수출기업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집중 지원하는 내수기업 수출기업화 사업도 함께 시행한다.

박근우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