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카피추와 세 번째 ‘퇴근길 콘서트’ 성료
상태바
LG유플러스, 카피추와 세 번째 ‘퇴근길 콘서트’ 성료
  • 이정헌 기자
  • 승인 2020.01.30 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유플러스 퇴근길 콘서트 29일 오후 공덕역에서 카피추 무대 마련
-박혜경, 서영은에 이어 세 번째, 300여 명의 인파 몰려
-작품을 보는 즐거움에 이어 듣는 즐거움’까지 제공하고자 마련

LG유플러스가 29일 문화의 날을 맞아 카피추(추대엽)와 함께 ‘퇴근길 콘서트’를 개최했다고 30일 밝혔다. 카피추와 함께한 2020년 첫 퇴근길 콘서트에는 300여 명의 관람객들이 몰렸다.

퇴근길 콘서트는 관람객들에게 ‘U+5G 갤러리’의 전시 작품을 ‘보는 즐거움’과 음악공연으로 ‘듣는 즐거움’까지 제공하고자 마련됐다.

LG 유플러스가 29일 유튜브 스타 카피추와 퇴근길 콘서트를 개최했다. [LG유플러스 제공]
LG유플러스가 29일 유튜브 스타 카피추와 퇴근길 콘서트를 개최했다. [LG유플러스 제공]

LG유플러스는 박혜경, 서영은에 이어 세 번째 퇴근길 콘서트의 주인공으로 유튜브는 물론 방송에서도 종횡무진 활약하고 있는 카피추를 낙점했다.

이날 공연은 저녁 7시 30분에 공덕역 지하 1층에 마련된 임시 무대에서 진행됐다. 카피추는 자신이 직접 만든 히트곡들을 부르며 일상에 지친 시민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해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LG유플러스는 작년 10월부터 5G 기술과 문화예술작품을 결합한 세계 최초 5G 문화공간 U+5G 갤러리를 공덕역 6호선 역사 안에서 운영하고 있다. 지하철을 기다리는 6호선 플랫폼, 환승계단 등에 마련된 팝업갤러리에 서울문화재단, 구족화가협회 소속 24명의 예술가들의 95개 작품이 전시되어 있다. 또 아이들과 함께 전시된 작품을 즐길 수 있도록 상시 도슨트 투어와 고객 가족 초청 도슨트 투어 이벤트를 운영 중이다.

U+5G 갤러리 전시는 고객의 다양한 일상에 초대받고 있다. 스타필드와 함께 하남 스타필드 센트럴 아트리움 광장에 작품을 전시한 것에 이어 세종문화회관 미술관에서 진행하고 있는 ‘칸딘스키 미디어아트展’에서도 3월 9일까지 U+ 5G 갤러리의 전시 작품을 만나볼 수 있다.

LG유플러스 관계자는 “U+5G 갤러리는 문화예술을 즐길 시간이 부족한 시민들에게 5G 기술로 문화예술을 즐길 기회를 넓히기 위해 기획했다”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활동으로 고객의 일상에 변화를 줄 수 있는 LG유플러스가 되겠다”라고 강조했다.

이정헌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