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백화점, 사회공헌 강화... 새해 첫 매장 테마 '리조이스'로 결정
상태바
롯데백화점, 사회공헌 강화... 새해 첫 매장 테마 '리조이스'로 결정
  • 양현석 기자
  • 승인 2020.01.28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울증 환우 및 가족 위한 이벤트 진행... 창사 이래 첫 사회공헌 테마 선정
신상품 소개 등으로 선정했던 기존 행보와 차별화 진정성 있는 메시지 전달
롯데백화점이 창사 이래 처음으로 매장 테마를 'CSR(사회공헌)'으로 적용하고 관련 이벤트와 행사를 진행한다. 사진은 리조이스 캠페인 시 운영하는 '마음 꼬옥 사진관' 모습.
롯데백화점이 창사 이래 처음으로 매장 테마를 'CSR(사회공헌)'으로 적용하고 관련 이벤트와 행사를 진행한다. 사진은 리조이스 캠페인 시 운영하는 '마음 꼬옥 사진관' 모습.

 

롯데백화점이 착한 백화점으로 거듭난다.

롯데백화점은 2020년 새해를 맞아 매장 테마를 ‘사회공헌(CSR)’으로 정했다고 28일 밝혔다.

롯데백화점은 1월 26일부터 2월 6일까지 12일간 올해 첫 매장 테마를 롯데백화점의 사회공헌 프로그램인 ‘리조이스’로 선정, 우울증 환우 가족 및 우울한 마음으로 고생하는 사람들을 위한 참여 유도 이벤트를 진행한다.

'리조이스(Rejoice) 캠페인'은 2017년 12월부터 진행하고 있는 여성 우울증 인식 개선 프로그램이다. 여성 직원이 전체 임직원의 70% 이상을 차지하는 회사 특성과 고객과의 접점에서 근무하며 감정 노동을 경험한 여성 직원들의 우울증 위험이 높다는 점을 고려해 이를 예방하고 알리기 위해 시작됐다. 올해부터는 여성 만이 아닌 전국민을 위한 롯데백화점 나아가 롯데쇼핑의 대표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발전시킬 계획이다.
 
매장 테마를 ‘사회공헌’으로 선정한 것은 1979년 창사 이래 처음으로, 보통 시즌별 신상품들을 고객들에게 소개하기 위해 특정 테마를 선정했던 것과는 차별화된 행보다. 실제로 지난 2019년의 첫 테마는 ‘새로움을 만나 봄’이라는 주제로 매장의 내부, 외부를 봄 분위기에 맞게 조성하고, 새 학기에 어울리는 상품들을 활용한 마케팅 및 행사를 진행했다.

롯데백화점이 기존 백화점의 업과는 다른 테마를 연초부터 선정한 것은 고객들과의 ‘공감’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누구나 겪을 수 있지만 벗어나기 힘든 ‘마음의 감기(우울증)’을 앓고 있는 환우들을 위해 국내 대기업이 진정성을 갖고 고객들과의 공감대를 형성, 이슈로 만들어 긍정적인 사회적 변화를 이끌어 보겠다는 의지다.

특히, 수 년간 지속된 유통사 간의 경쟁을 통해 할인, 최저가 등의 운영 정책은 고객 관심을 끌기 위한 일시적 수단임을 알게 됐으며, 고객들은 회사에 대해 가지고 있는 이미지가 채널 선택에 척도가 된다는 점을 깨달아 사회공헌 캠페인을 전사적인 매장 테마로 적용한 것이다.

이번에 선보이는 ‘리조이스’는 ‘그 마음을 꼬옥 안아주세요’라는 주제로 다양한 고객 참여 이벤트들을 진행한다. 대표적으로 행사 기간 동안 본점/잠실/인천터미널 등 전국 7개 점포에서 가족 및 지인들과 포옹하는 모습을 찍을 수 있는 ‘마음 꼬옥 사진관’을 운영한다. ‘마음 꼬옥 사진관’에서 찍은 사진은 현장에서 즉시 출력해 소장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롯데백화점의 리조이스 캠페인에 대한 공감 및 지지를 표현할 수 있는 굿즈도 제공한다. 1월 26일부터 30일까지 롯데백화점 앱을 통해 신청한 고객에 한해 세계적인 패션 일러스트레이터의 그림이 새겨진 ‘리조이스 종이방향제’를 증정한다. 마음 꼬옥 사진관에서 찍은 사진 및 리조이스 종이방향제를 특정 해시태그와 함께 개인 SNS에서 업로드 시 1건 당 1000원의 기부금이 책정된다. 이 기부금은 행사 종료 후 ‘국제구호 NGO’에 기부 또는 ‘리조이스 심리 상담’ 사업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이외에도 롯데백화점 앱을 활용해 1월 26일부터 4월 30일까지 매일 1000원씩 참여 가능한 ‘하루 한번 마음보내기’ 기부 이벤트를 비롯해 이번 테마 캠페인에 대한 영상 광고를 제작 배포하는 등 환우들에 대한 일반인들의 인식 변화를 위한 활동도 지속 선보일 계획이다.

롯데백화점 황범석 사업부장은 “고객들의 공감을 이끌어 낼 수 있는 사회공헌 활동으로 올해 첫 테마 행사를 잡았다”며, “우공이산(愚公移山)의 마음으로 세상이 공감할 수 있는 활동들을 지속 선보여 많은 고객들이 우울증 인식 개선은 물론 리조이스 캠페인의 참된 의미에 동참할 수 있는 기회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양현석 기자  market@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