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엘레멘트 AI와 손 잡고 인공지능 경쟁력 확보에 속도
상태바
LG전자, 엘레멘트 AI와 손 잡고 인공지능 경쟁력 확보에 속도
  • 정두용 기자
  • 승인 2020.01.05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5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인공지능 연구개발 위한 업무협약 체결
- 인공지능의 체계적 발전 위해 협력

LG전자가 캐나다의 인공지능 기반 소프트웨어 솔루션 업체인 엘레멘트 AI(Element AI) 회사와 손잡는다.

LG전자와 엘레멘트 AI는 (현지시간)5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박일평 LG전자 CTO(사장), 장 프랑스와 가녜(Jean-François Gagné) 엘레멘트 AI CEO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업무협약식을 진행했다.

엘레멘트 AI는 CEO 장 프랑스와 가녜가 딥러닝 분야 세계적인 석학인 캐나다 몬트리올대학교(University of Montreal) 교수 겸 밀라연구소 창업자 요슈아 벤지오(Yoshua Bengio) 등과 함께 설립한 인공지능 스타트업이다. 금융, 유통, 전자전기 등 여러 산업에 활용할 수 있는 인공지능 솔루션 개발을 주도하고 있다.

LG전자 측은 전기밥솥 시장에 재진출한다는 루머에 대해 “검토한 적 없다”고 일축했다. 사진은 LG 트윈타워 전경. [LG 제공]
LG 트윈타워 전경. [LG 제공]

양사는 인공지능의 체계적 발전을 위해 공동으로 연구하고 제품과 서비스에 적용할 수 있는 다양한 기술을 개발할 계획이다.

양사는 최근에 분야를 가리지 않고 무수히 거론되고 있는 인공지능이 더욱 발전하기 위해서는 나침반 역할을 하는 기준이 필요하다는 것에 공감해 협업을 진행하게 됐다.

또 양사는 인공지능 기술개발을 가속화해 고객들의 삶에 더 빠르게 적용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통해 고객과 사회에 더 큰 가치를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장 프랑스와 가녜 엘레멘트 AI CEO는 “LG전자와 함께 인공지능의 여정(AI journey)을 함께하게 돼 기쁘다”라며 “양사는 인공지능 분야의 선구자로서 사용자 경험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는 기술을 함께 만들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박일평 LG전자 CTO(사장)은 “인공지능이 고객의 삶에 더 높은 가치를 전달하기 위해서는 뚜렷한 방향성이 필요하다”라며 “엘레멘트 AI와의 협업을 통해 인공지능의 체계적 발전을 주도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박일평 사장은 6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 만달레이베이(Mandalay Bay) 호텔에서 열리는 글로벌 프레스 콘퍼런스에 참석해 장 프랑스와 가녜 CEO와 함께 인공지능의 발전에 대해 연설할 예정이다.

정두용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