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각규 롯데 부회장, 국군 독서카페 ‘청춘책방’ 오픈식 참석
상태바
황각규 롯데 부회장, 국군 독서카페 ‘청춘책방’ 오픈식 참석
  • 양현석 기자
  • 승인 2019.12.05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년까지 총 68개 부대에 전자책과 음악감상 가능한 독서카페 설치
롯데지주는 5일, 경기도 연천 28사단 273포병대대에서 청춘책방 오픈식을 개최했다.서욱 육군참모총장(왼쪽 첫번째)과 롯데지주 대표이사 황각규 부회장(왼쪽에서 세번째)이 장병과 함께 전자북 단말기(e-book)가 설치된 청춘책방 시설을 돌아보고 있다.
롯데지주는 5일, 경기도 연천 28사단 273포병대대에서 청춘책방 오픈식을 개최했다.서욱 육군참모총장(왼쪽 첫번째)과 롯데지주 대표이사 황각규 부회장(왼쪽에서 세번째)이 장병과 함께 전자북 단말기(e-book)가 설치된 청춘책방 시설을 돌아보고 있다.

 

국군 장병들의 복지 향상에 특별히 힘을 쓰고 있는 롯데가 장병을 위한 독서카페를 오픈한다.

롯데는 5일 오후 경기도 연천 28사단 273포병대대에서 청춘책방 오픈식을 개최한다고 같은 날 밝혔다.

이번 오픈식에는 서욱 육군참모총장, 박양동 6군단장, 장만희 한국구세군 서기장관, 롯데지주 황각규 부회장 등이 참석한다.

청춘책방은 컨테이너 2개 동을 활용해 만든 도서관으로 도서 1000여 권이 비치된 책장과 소파, 카페 테이블 등이 있는 아늑한 휴게공간과 개인용 독서 책상, 음악 감상존으로 구성된 공부방 공간으로 구성돼 있다. 특히 올해부터 지원하는 청춘책방에는 전자북 단말기(e-book)를 추가적으로 설치해 최신 책을 더욱 쉽게 읽을 수 있는 환경을 조성했다.

롯데는 지난 2016년부터 최전방 GOP, 해안 소초 등에 근무해 문화적 혜택을 받기 어려운 장병들이 편안히 책을 읽으며 휴식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독서카페를 지어주는 청춘책방 사업을 진행해 왔다. 지금까지 총 46개소의 청춘책방을 지원했으며, 2021년까지 총 68개소까지 지원할 계획이다.

또 롯데는 청춘책방에서 북콘서트 등 문화프로그램을 지원해 청춘책방이 단순한 도서관 기능에서 문화플랫폼 기능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김포, 연천, 인천, 파주 지역의 청춘책방에서는 작가 강연을 통해 청춘 장병들의 고민을 나누고, 밴드, 기타리스트 등과 미니콘서트를 개최하는 '청춘책방 북콘서트'를 진행하기도 했다.

양현석 기자  market@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