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네트웍스 스피드메이트, 재능기부 통해 사회적 가치 확산 노력
상태바
SK네트웍스 스피드메이트, 재능기부 통해 사회적 가치 확산 노력
  • 양현석 기자
  • 승인 2019.11.11 08: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정부지역 장애인차량 무상 점검... 올해 4회 150여 대 서비스 펼쳐
정비기능장 등 휴일 활용 자발적 참여... 점검/소모품 교환/할인혜택 제공
SK네트웍스의 자동차 종합관리 브랜드 스피드메이트는 10일 의정부 신시가지점에서 이 지역 장애인 차량 36대를 대상으로 무상점검 행사를 가졌다. 스피드메이트 정비 전문가 7명이 재능기부 형태로 이날 행사에 참여했으며, 사전 예약한 고객들의 차량 점검과 와이퍼 등 소모품 무상 교환, 50% 내외의 유상 정비 할인 서비스가 이뤄졌다.
SK네트웍스의 자동차 종합관리 브랜드 스피드메이트는 10일 의정부 신시가지점에서 이 지역 장애인 차량 36대를 대상으로 무상점검 행사를 가졌다. 스피드메이트 정비 전문가 7명이 재능기부 형태로 이날 행사에 참여했으며, 사전 예약한 고객들의 차량 점검과 와이퍼 등 소모품 무상 교환, 50% 내외의 유상 정비 할인 서비스가 이뤄졌다.

 

스피트메이트가 장애인 차량을 무상점검하며 사회적 가치 확산에 나섰다.

SK네트웍스(대표이사 최신원, 박상규)의 자동차 종합관리 브랜드 ‘스피드메이트’는 시간적•경제적 상황으로 차량 정비에 어려움을 겪는 이웃들을 위해 무상점검 서비스를 펼치며 사회적 가치를 확산시키는 데 앞장서고 있다.

스피드메이트는 지난 10일 의정부 신시가지점에서 이 지역 장애인 차량 36대를 대상으로 무상점검 행사를 가졌다고 11일 밝혔다.

스피드메이트 정비 전문가 7명이 재능기부 형태로 이날 행사에 참여했으며, 사전 예약한 고객들의 차량 점검과 와이퍼 등 소모품 무상 교환, 50% 내외의 유상 정비 할인 서비스를 진행했다. 또한 방문 고객들에게 차량용 목베개, 경광봉을 담은 소정의 사은품을 증정했다.

스피드메이트 구성원의 제안으로 지난해 처음 시작된 장애인 차량 점검 행사는 2018년 두 차례 시행을 통해 ‘착한 정비’ 캠페인의 하나로 자리잡았다. 올해는 서울과 광주, 청주, 의정부 등 4개 지역을 돌며 150여 대의 장애인 차량 무상 점검을 실시했으며, 내년에도 지속 이어갈 계획이다.

이에 앞서 스피드메이트는 지난 10월 서울특별시 사회복지협의회와 서울 소재 복지기관 차량의 무상점검 및 수리비용 할인을 지원하는 ‘착한정비 나눔’ 협약을 맺었다. 협약에 따라 스피드메이트는 협의회에서 선정한 500대 차량을 6개월에 한 번씩 무상점검을 하고 엔진오일, 배터리, 타이어 등 8개 상품의 할인 서비스를 제공한다. 스피드메이트가 보유한 정비 네트워크와 기술을 활용해 사회 공유가치를 더해가기 위해 시행한 것으로, 서울지역 우선 시행 후 타 지역으로 확대하는 방안을 검토할 계획이다.

스피드메이트 관계자는 이 같은 일련의 활동과 관련 “사회 소외계층에 차량 관리 및 정비 분야의 재능을 기부하고, 지역사회와 함께 상생하며 행복을 키우는 게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정비 브랜드 구성원으로서의 사명”이라며 “환자 건강을 전담 관리하는 주치의처럼 전국 스피드메이트 매장이 지역 주민들 자동차의 생애주기를 책임지는 주치점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끊임없이 노력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양현석 기자  market@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