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소비자원, 공기청정기 품질 시험평가 결과 삼성·LG·코웨이 '우수'...샤오미 '기대 이하'
상태바
한국소비자원, 공기청정기 품질 시험평가 결과 삼성·LG·코웨이 '우수'...샤오미 '기대 이하'
  • 박근우 기자
  • 승인 2019.11.07 1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공기청정기, 유해가스 제거(탈취) 효율·소음 등 성능 차이 있어
- 필터교체 비용, 전기요금 등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제품 선택해야

공기청정기 품질 평가 결과 삼성전자, LG전자, 웅진코웨이 제품이 상대적으로 우수하고 중국 샤오미 등 제품은 기대 이하로 나타났다.

최근 미세먼지 주의보가 빈번하게 발령되고 실내 공기 질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많아지면서 공기청정기 구매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이에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은 객관적인 상품 품질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소비자들이 많이 사용하는 공기청정기 9개 브랜드, 9개 제품을 대상으로 표준사용면적(미세먼지 제거성능), 유해가스 제거(탈취) 효율, 소음, 안전성 등을 시험·평가했다.

9개 제품은 삼성전자㈜(AX40R3030WMD), ㈜여우미(AC-M4-AA), 에이케이에스앤디㈜(FP-J40K-W), ㈜대유위니아(EPA10C0XEW), ㈜위닉스(AZSE430-IWK), 웅진코웨이㈜(AP-1019E), 쿠쿠홈시스㈜(AC-12XP20FH), LG전자㈜(AS122VDS), SK매직㈜(ACL-120Z0SKGR) 등이다. 

시험 결과, 유해가스 제거(탈취) 효율, 소음 등에서 제품 간 차이가 있었고, 필터교체 비용은 제품 간 최대 3.1배, 연간 전기요금은 최대 1.9배 차이를 보였다. 

감전·누전, 필터의 유해성분 등 안전성에서는 전 제품 이상이 없었다. 

이번 시험평가는 한국소비자원이 환경부와 협업으로 진행했다.

LG전자 공기청정기
삼성전자 공기청정기

표준사용면적(미세먼지 제거성능), 모든 제품이 기준 충족해 

0.3㎛의 미세먼지를 이용해 제품에 표시된 표준사용면적에 대한 미세먼지 제거성능을 확인한 결과, 모든 제품이 기준(표시값의 90% 이상)을 충족했다. 표준사용면적은 28.8㎡ ~ 42.5㎡로 제품별 차이가 있었다.

'에너지이용 합리화법'에 따라 제품 구입 시 소비자가 설치공간에 적절한 용량의 공기청정기를 선택할 수 있도록 표준사용면적을 의무적으로 제품에 표시해야 한다. 

유해가스 제거(탈취)효율, 4개 제품이 상대적으로 우수해 

새집증후군 유발물질로 알려진 폼알데하이드와 톨루엔, 생활악취로 알려진 암모니아, 아세트알데하이드, 초산 등 5개 가스를 제거하는 성능을 평가한 결과, 4개 제품이 상대적으로 `우수'했다.

삼성전자, LG전자, 코웨이, 샤오미 제품이다. 

소음, 7개 제품이 상대적으로 우수해

최대 풍량으로 작동 시 발생하는 소음을 측정한 결과, 7개 제품의 소음이 상대적으로 작아 `우수'한 것으로 평가됐다.

삼성전자, LG전자, 위니아, 위닉스, 코웨이, 쿠쿠, 샤프 제품이 해당한다. 

안전성 및 표시사항, 모든 제품이 관련 기준을 충족해

감전·누전 등의 전기적 안전성, 오존 발생량 등을 시험한 결과, 모든 제품이 관련 기준에 적합했다. 

소비전력, 에너지효율등급 등 표시사항을 확인한 결과, 모든 제품이 관련 기준에 적합했다.

공기청정기 필터, 모든 제품에서 유해성분 검출되지 않아 

환경부와 협업을 통해 공기청정기 필터의 살균제 성분(CMIT, MIT, OIT) 함유량을 분석한 결과, 모든 제품에서 검출되지 않았다.

환경부에서는 CMIT, MIT, OIT를 공기청정기용 필터 자체의 항균/멸균/방부/보존 등을 위해 사용할 수 없도록 「생활화학제품 및 살생물제의 안전관리에 관한 법률」에 의한 함유금지물질로 지정할 예정이다.

연간 필터교체비용은 최대 3.1배, 에너지비용(전기요금)은 1.9배 차이 나 

필터를 1년 사용한 후 교체 시, 위니아(EPA10C0XEW) 제품이 35,000원으로 가장 저렴했고, 필터교체주기가 짧은 샤오미(AC-M4-AA)는 1년에 2회 교체할 경우 110,000원으로 가장 비쌌다.

필터의 교체주기는 업체가 자율적으로 정하고 있다. 

샤프(FP-J40K-W)의 경우 사용설명서에 필터의 교체시기를 10년으로 명기하고 있으며, 필터가격은 90,000원이다.

공기청정기 가동 시 발생하는 전기요금은 쿠쿠(AC-12XP20FH) 제품이 연간 9,000원으로 가장 저렴했고, 삼성전자(AX40R3030WMD) 제품은 17,000원으로 가장 비쌌다.

한국소비자원은 "앞으로도 소비자의 합리적인 소비 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생활밀착형 제품에 대한 안전성 및 품질 비교정보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다음은 한국소비자원이 밝힌 공기청정기 구입요령이다.

[참고] 한국소비자원, 공기청정기 구입요령

◇ 제품 주요성능을 종합적으로 고려해야

・ 제품을 사용할 공간의 면적을 고려해 제품에 부착된 에너지소비효율등급라벨을 확인하여 적정용량(표준사용면적)을 가진 제품을 선택한다.

・ 유해가스 제거(탈취)효율, 소음, 부가기능 등도 고려해야 하므로 한국소비자원 시험·평가 결과를 참조하거나 CA인증마크 등을 참고하여 구매한다.

◇ 유지관리비용도 꼼꼼히 따져봐야

・ 효과적인 공기청정을 위하여 필터는 주기적으로 교체해야하고 제품마다 필터교체주기 및 가격이 다양하므로 제품 구입 전 유지관리비용을 충분히 고려한다.

・ 제품에 부착된 ‘에너지소비효율등급라벨’을 통해 ‘연간에너지비용’을 확인할 수 있으므로 구매 시 참고하여 선택하는 것이 좋다.

박근우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