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동우 오비맥주 대표, 지역아동센터 일일 영어교사로 변신
상태바
고동우 오비맥주 대표, 지역아동센터 일일 영어교사로 변신
  • 양현석 기자
  • 승인 2019.11.04 1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피 라이브러리 영어교실에 임직원 재능기부 봉사단 참여
오비맥주 고동우 대표가 해오름 지역아동센터 아동에게 영단어 철자를 가르쳐주고 있다.
오비맥주 고동우 대표가 해오름 지역아동센터 아동에게 영단어 철자를 가르쳐주고 있다.

 

고동우 오비맥주 대표가 지난 1일 서울 송파구 해오름 지역아동센터에서 열린 ‘해피 라이브러리 영어교실’에 일일 영어교사로 나섰다.

4일 오비맥주에 따르면, 1일 임직원 재능기부 봉사단의 일원으로 참여한 고동우 대표는 영어로 자기소개하기, 일상에서 자주 접하는 과일과 채소 영어 발음과 철자 익히기 등의 수업을 실제 과일과 야채, 낱말 카드를 활용해 흥미롭게 펼쳤다. 해오름 지역아동센터 아동들도 직접 영어로 준비, 연습해온 질문을 고동우 대표에게 하며 적극적으로 수업에 참여했다.
 
‘해피 라이브러리 영어교실’은 오비맥주 임직원 봉사단이 방과 후 과외활동이 어려운 지역아동센터 아동들에게 영어를 가르치는 임직원 재능기부 봉사활동이다. 낙후지역아동센터를 최신 시설로 개선하고 각종 교육 자재를 무상으로 제공하는 오비맥주 ‘해피 라이브러리’ 사회공헌 사업의 일환이다. 지난 9월 첫 수업을 시작으로 12월 6일까지 매주 금요일에 운영된다.
 
이번 해피 라이브러리 영어교실이 열리고 있는 해오름 지역아동센터는 지난해 5월 오비맥주가 새롭게 단장한 ‘해피 라이브러리’ 6호로 매년 지역아동센터를 선정해 영어교실을 운영한다는 계획이다.
 
오비맥주 관계자는 “지역아동센터 아동들이 영어에 대한 흥미를 높이기 위해 외국인 사장이 직접 일일 영어교사로 나섰다”며 “앞으로도 임직원의 재능을 살린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지역사회에 이바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양현석 기자  market@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