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찬의 골프톡톡]BMW와 LPGA, 그리고 갤러리를 위한 프로그램
상태바
[안성찬의 골프톡톡]BMW와 LPGA, 그리고 갤러리를 위한 프로그램
  • 안성찬
  • 승인 2019.10.22 12: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갤러리 플라자서 다양한 BMW 차량 전시… 선수들 사인회도 진행 
-BMW 코리아 미래재단, 어린이 프로그램 마련…주요 선수 소장품 경매 수익금 기부 
골프장에 들어선 BMW
대회장에 들어선 BMW

[기장(부산)=안성찬 골프대기자]지난주에 제주도에 남자별☆들이 몰려왔다면 이번주에는 부산에 여자별★들이 골퍼마니들을 만난다.

지난주에는 클럽나인브릿지에서 미국프로골프(PGA)투어 더 CJ컵(총상금 975만 달러)이 열렸다. 이번에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BMW 레디이스(총상금 200만 달러)가 개최된다. 

주말에 특별한 나들이 계획이 없다면 부산 기장에 자리잡은 LPGA 인터내셔널 부산(파72·6726야드)으로 발길을 돌려보자. 특별한 즐거움을 만날 수 있다.

24일부터 4일간 열리는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에 방문하는 갤러리들을 위해 BMW코리아(대표이사 김효준)가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은 한국에서 개최되는 유일한 LPGA 투어. 전국에서 약 6만명 이상의 갤러리들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 BMW 코리아는 원활한 대회 운영과 갤러리들의 관람 편의를 위해 BMW 7시리즈 의전 차량을 130대 투입해 프리미엄 의전 서비스와 함께 풍성한 혜택을 제공한다. 

특히, 눈이 호강한다. 

대회 공식 부스인 갤러리 플라자에 다양한 BMW 차량들이 전시된다. 특히 이번 대회를 통해 한국 최초로 공개되는 뉴 8시리즈가 갤러리들을 맞는다. X7, 7시리즈 등 BMW의 럭셔리 클래스 차량들을 선보인다. M존에는 M5와 X4이 등장한다. BMW의 프리미엄 전기차 i8과 로드스터인 Z4도 만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대회기간인 24일부터 27일까지 매일 아리야 주타누간, 폴라 크리머 등 주요 선수들의 사인회도 진행된다. 

럭셔리 라운지
럭셔리 라운지

갤러리 플라자에는 BMW 오너들을 위한 공간인 ‘BMW 오너스 라운지’가 마련된다.  BMW 고객과BMW 프리미엄 패키지 구매 고객이 입장 가능하다. 케이터링 서비스와 소정의 기념품이 제공된다. 바로 옆에 마련된 BMW 브랜드 센터에서는 BMW 미래재단, BMW 라이프스타일&파츠(부품), BMW 드라이빙 센터에 대한 정보를 얻을 수 있다. 

BMW 미래재단 부스에서는 가족단위 방문객을 위한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6세 이상 유아부터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친환경 자동차 및 뱃지를 만드는 ‘주니어 캠퍼스 팝업 클래스’가 주말 오전 10시~오후 5시까지 사전 예약제로 운영된다.

차세대 골프 꿈나무를 위해 현장 신청을 통한 ‘스내그 골프(어린이 골프 교육 프로그램)’도 대회 기간 내내 운영 된다.

저소득 가정 어린이들을 위한 의미 있는 기부 행사도 진행된다. 소정의 참가비(5000원)을 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퍼팅 이벤트에서 도전에 성공할 경우 BMW 볼마커를 선물로 증정한다. 

이번 대회에 출전하는 주요 선수들의 소장품도 경매를 통해 판매된다. 고진영, 허미정, 브룩 헨더슨, 폴라 크리머, 리디아 고, 대니얼 강 등의 선수들이 좋은 취지에 동참하고자 흔쾌히 신발, 셔츠, 골프공, 모자, 장갑 등 개인 소장품을 기부했다. 어떤 소장품이 경매 물품으로 나오는지는 당일 현장에서 공개되며, 갤러리들은 원하는 선수의 소장품을 확인한 후 경매에 참여하면 된다. 

퍼팅 이벤트 참가비용과 소장품 경매를 통한 수익금 전액은 BMW 코리아 미래재단에 기부돼 내년 1월 저소득 가정 어린이 점심 급식 및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2020 희망나눔학교 겨울방학교실’ 운영에 사용된다. 

우승자가 가려지는 18번홀 그린에는 BMW 럭셔리 클래스 라운지가 운영된다. BMW 럭셔리 클래스 패키지를 구매한 고객을 대상으로 뷔페 서비스와 스와로브스키에서 제작한 BMW 볼마커 및 대회 기념품을 제공한다. 

 

안성찬  golf@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