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중동 호르무즈 해역 자위대 독자파견 방침
상태바
日,중동 호르무즈 해역 자위대 독자파견 방침
  • 김의철 전문기자
  • 승인 2019.10.18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日정부, 중동 호르무즈 해역에 자위대 독자파견하고 호위연합에는 불참

일본 정부가 자위대를 중동 호르무즈 해협에 파견할 방침을 정했다고 18일 아사히신문이 정부 관계자를 인용해 보도했다.

아사히는 아베 신조(安倍晋三) 총리가 이날 오후 국가안전보장회의(NSC) 각료 회의에서 호르무즈 해협 주변에 자위대를 독자적으로 파견하는 것을 구체적으로 검토하라고 지시한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일본 정부는 이렇게 자위대를 호르무즈 해협 주변에 파견하는 한편 미국 정부가 요청한 '호르무즈 호위 연합' 참가는 거절할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아사히는 아베 총리가 지난 6월 이란을 방문해 아야톨라 세예드 알리 하메네이 최고지도자와 회담하는 등 미국과 이란의 중개역을 모색하고 있다며 이란과의 관계 악화를 피하기 위해 미국의 호위 연합 구상에는 참가하지 않을 생각이라고 설명했다.

교도통신은 '방위성 설치법'이 조사연구를 목적으로 한 함선의 파견과 초계기에 의한 경계감시활동을 규정하고 있다며 일본 정부가 관련 법률을 살펴 파견 여부와 활동 내용을 결정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미국은 지난 5∼6월 원유 수송로인 걸프 해역의 입구 호르무즈 해협에서 유조선에 대한 공격이 벌어지자 호르무즈 호위 연합이라는 군사 동맹체 결성을 추진해 왔다. 호위 연합에는 영국, 호주, 바레인, 사우디아라비아, 아랍에미리트(UAE)가 참가 의사를 밝혔다.

오만 앞바다에서 불타는 日관련 유조선[AP=연합]
오만 앞바다에서 불타는 日관련 유조선[AP=연합]

 

김의철 전문기자  defence@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