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생의료재단, 충북 충주서 한방 의료봉사
상태바
자생의료재단, 충북 충주서 한방 의료봉사
  • 정종오 기자
  • 승인 2019.10.17 1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생의료재단 의료진이 진료소를 찾은 환자의 건강 상태를 검진하고 있다.[사진=자생한방병원]
자생의료재단 의료진이 진료소를 찾은 환자의 건강 상태를 검진하고 있다.[사진=자생한방병원]

자생의료재단(이사장 박병모)은 17일 충북 충주시 노은면을 방문해 지역 고령농민 300여명을 대상으로 한방 의료봉사를 실시했다. 최근 태풍으로 노은면 지역에도 도로변 나무가 쓰러질 정도의 강풍이 불어 논, 밭, 과수원에 피해를 입은 농민이 적지 않다. 이번 한방 의료봉사는 노은면 주민들의 건강을 살핌과 동시에 태풍 피해로 인한 시름을 위로하고자 마련됐다.

이날 강남·청주자생한방병원 의료진을 비롯한 임직원 16명은 노은면 문성리에 위치한 노은중학교 체육관에 진료소를 마련하고 고령 지역농민들에게 한방 의료서비스를 제공했다. 환자마다 맞춤형 건강상담과 함께 침치료가 진행됐으며 체질에 맞는 한약도 처방됐다. 또한 지역 주민의 대부분이 농업에 종사하고 있음을 고려해, 작업 중 발생할 수 있는 급성 요통, 관절통의 완화를 돕는 한방파스도 제공돼 진료소를 찾은 농민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었다.

박병모 자생의료재단 이사장은 “이번 한방 의료봉사가 겨울을 앞둔 농민들의 고충을 덜고 태풍이 남긴 마음의 상처에 조금이나마 위로가 됐기를 바란다”며 “최근 기온이 급격히 떨어지면서 노인들의 척추·관절 질환 위험성이 높아지는 가운데 고령 농민분들의 건강을 돌볼 수 있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정종오 기자  science@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