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성이엔지, 1500만주 구주매출… “지속가능 성장에 투자”
상태바
신성이엔지, 1500만주 구주매출… “지속가능 성장에 투자”
  • 서창완 기자
  • 승인 2019.09.09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성이엔지가 구주매출에 나선다고 9일 발표했다.

구주매출은 회사에서 소유하고 있는 자기주식을 공개적으로 매각하는 방식이다. 주식을 매수한 양수인은 할인된 가격으로 주식을 양도 받을 수 있다. 신주 발행이 아니라 주식수의 변동이나 기존 주주의 지분율 희석에도 영향이 없어 용이한 자금 조달 방법으로 알려져 있다.

이번 구주매출에 따라 신성이엔지가 보유한 자기주식 3052만주 중에서 1500만주를 10% 할인된 가격으로 살 수 있다. 구주매출은 다수의 주주가 주식을 매수해 한 업체와 대규모로 주식을 거래하는 블록딜 방식이 아니라 대규모의 물량이 한 번에 풀릴 가능성이 낮다. 유통 주식이 늘어나 거래가 활발하게 이루어지는 장점도 있다.

회사는 이번 자기주식 처분으로 154억원 수준의 자금을 확보 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이번 처분을 통해 자본총계가 증가함에 따라 부채비율이 감소해 재무구조 개선 효과도 얻을 수 있을 것으로 예측된다.

확보한 자금은 원가경쟁력 강화와 시설전환투자, 수익성을 높일 가능성이 큰 신규 프로젝트를 위해 사용할 계획이다. 현재 태양전지 원재료인 웨이퍼는 수요 대비 수급이 부족한 상황이라 물량 확보가 중요하게 떠오르고 있다. 신성이엔지는 확보한 자금으로 원활한 원재료 구매를 통해 경쟁력을 향상시킬 계획이다.

생산설비 전환 투자도 계획하고 있다. 태양전지 크기가 커지면서 출력이 높아지는 트렌드에 따라 태양전지와 태양광 모듈의 생산설비 전환 투자에도 사용한다. 태양광 발전소 공급을 위한 개발 재원에도 나서 수익성 높은 신규 프로젝트 강화에 활용할 방침이다.

구주매출의 청약은 오는 25일에 공모가액이 확정돼 오는 30일과 다음 달 1일 한국투자증권을 통해 진행될 예정이다.

신성이엔지 관계자는 “주주가치를 높이면서 시장에 영향을 주지 않는 방향으로 구주매출을 결정했다”며 “회사는 이를 통해 책임 있는 기업으로 지속가능 성장의 길로 갈 수 있다고 자신한다”고 말했다.

서창완 기자  science@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