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IBK기업은행, 발전설비 부품 국산화 20억 펀드 조성
상태바
중부발전-IBK기업은행, 발전설비 부품 국산화 20억 펀드 조성
  • 서창완 기자
  • 승인 2019.08.26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중부발전은 26일 IBK기업은행과 공동으로 '2019 발전설비 핵심부품 국산화 R&D 지원 펀드 조성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한국중부발전]
한국중부발전은 26일 IBK기업은행과 공동으로 '2019 발전설비 핵심부품 국산화 R&D 지원 펀드 조성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한국중부발전]

한국중부발전은 26일 IBK기업은행과 공동으로 발전설비 핵심부품 국산화 기술개발(R&D) 자금 지원을 위한 ‘발전설비 핵심부품 국산화 R&D 지원펀드 20억원 조성’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중부발전은 일본 수출규제로 경영상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과 발전설비 핵심 소재·부품·장비 국산화 지원을 위해 IBK기업은행과 공동으로 20억원의 대출 지원펀드를 조성한다.

이번 협약으로 중부발전은 IBK기업은행의 무이자 예탁금 20억원을 기반으로 중소기업에 기존 대출금리를 최소 1.2% 이상 감면해 주게 된다.

중부발전은 지난 12일부터 일본 수출규제로 인한 피해를 줄이기 위한 대응 태스크포스(TF)를 구성해 운영 중이다. TF는 피해 우려 기업에 대한 애로사항 수렴, 신속한 지원과 발전산업 소재·부품·장비 국산화를 지원한다.

박형구 중부발전 사장은 “이번 일본의 수출규제와 관련해 협력기업들의 피해가 최소화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며 “발전분야 핵심 소재·부품·장비 국산화를 위한 단계별 연구개발을 지속 추진해 기술자립을 이루어 낼 것”이라고 말했다.

서창완 기자  science@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