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오미 ‘Mi 스마트 밴드4’ 또 완판 행진...2차 사전 판매도 하루 만에 품절
상태바
샤오미 ‘Mi 스마트 밴드4’ 또 완판 행진...2차 사전 판매도 하루 만에 품절
  • 정두용 기자
  • 승인 2019.08.23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샤오미(Xiaomi)가 쿠팡을 통해 진행한 ‘Mi 스마트 밴드4’의 사전 판매가 또 완판됐다.

샤오미는 2차 사전 판매 물량이 하루 만에 품절됐다고 23일 밝혔다.

이 제품은 지난 20일 시작한 1차 사전 판매도 시간 만에 초도 물량이 모두 팔렸다. 샤오미 측은 “1차 사전 판매 물량보다 많은 수량을 준비했지만, 소비자들의 기대는 예상보다 컸다”고 설명했다.

Mi 스마트 밴드4의 가격은 3만1900원이다. 샤오미식 ‘가성비’ 전략이 국내에서도 인기를 끌고 있는 셈이다.

샤오미는 국내 소비자들의 수요를 맞추기 위하여 생산량을 확대하는 등 추가 물량 확보에 나섰다. 20일 사전 구매한 고객들에 대해서는 예정대로 오늘부터 상품이 전달된다.

‘Mi 스마트 밴드4’는 완벽한 현지화를 거쳐 지난 20일 한국 시장에 정식으로 출시됐다.

풀컬러 AMOLED 터치스크린을 탑재해 사용자가 피트니스 수치, 메시지 및 알림 등을 쉽게 확인할 수 있게 했다. 또한 6축의 센서를 통해 정확한 활동 트래킹은 물론 새로운 수영 트래킹 기능도 제공한다.

정두용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