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갤 노트10플러스 '역대 최고' 카메라 성능 인정 받아...프랑스 전문 기관 평가
상태바
삼성전자, 갤 노트10플러스 '역대 최고' 카메라 성능 인정 받아...프랑스 전문 기관 평가
  • 정두용 기자
  • 승인 2019.08.13 12: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13점, 전면 카메라 99점 부여...‘역대 최고점’
- 갤럭시S10 5G , 후면 카메라112점 2위...전면 카메라 97점 3위

삼성전자 ‘갤럭시노트10플러스(+)’의 카메라 성능이 ‘역대 최고’란 평가를 받았다.

프랑스 카메라 분석 전문 기관인 DxO 마크는 13일 삼성전자 갤럭시노트10+의 후면 카메라에 113점, 전면 카메라 99점을 부여했다. 이 점수는 ‘역대 최고점’이다.

갤럭시노트10은 후면에 1600만 화소 초광각 카메라·1200만 화소 슈퍼스피드 카메라·1200만 화소 망원 카메라를 장착됐다. 갤럭시노트10+는 여기에 뎁스 비전 카메라를 추가 탑재됐다.

삼성 '갤럭시 노트10', '갤럭시 노트 10+' 제품 이미지. [삼성전자 제공]
삼성 '갤럭시 노트10', '갤럭시 노트 10+' 제품 이미지. [삼성전자 제공]

후면 카메라 평가에서는 화웨이 P30 프로, 삼성전자 갤럭시S10 5G가 112점으로 2위와 3위를 기록했다. 전면 카메라 평가는 에이수스 젠포스6(98점), 삼성 갤럭시S10 5G(97점), 갤럭시S10플러스(96점) 등이 뒤를 이었다.

DxO 마크 측은 "갤럭시노트10+의 카메라는 새로운 칩셋과 망원렌즈의 넓은 조리개, 개선된 알고리즘 등으로 향상됐다"며 "어떤 조건에서도 뛰어난 스틸 사진과 비디오 품질을 제공한다"고 분석했다.

전면 카메라에 대해서는 "대부분의 상황에서 노출 및 컬러 렌더링이 매우 좋고, 초점 범위가 넓어 어떤 촬영 거리에서도 초점을 맞출 수 있다"며 "보케 모드에서 제약이 있지만 대체로 자연스러운 결과를 얻는다"고 평가했다.

이들은 빠르고 정확한 자동초점, 훌륭한 보케 효과, 노이즈 제어, 선명한 색상, 확대했을 때 디테일 보존 등이 장점으로 꼽았다.

다만, 장거리 확대 샷에서 디테일 손실·채도가 다소 과하게 강조된 표현·어두운 곳에서 발생하는 노이즈 등은 단점으로 지적됐다.

카메라 평가 순위. [DxO마크 홈페이지 캡처]
카메라 평가 순위. [DxO마크 홈페이지 캡처]

 

정두용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