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움투자자산운용, KOSEF 미국달러선물레버리지 운용방식 변경 상장
상태바
키움투자자산운용, KOSEF 미국달러선물레버리지 운용방식 변경 상장
  • 이석호 기자
  • 승인 2019.08.08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키움증권. 사진=녹색경제신문DB

 

키움투자자산운용(대표 김성훈)은 KOSEF미국달러선물레버리지 ETF의 운용방식을 합성에서 실물복제방식으로 변경 운용한다고 8일 밝혔다.

지난 2015년 8월 10일 상장한 KOSEF미국달러선물레버리지는 국내 최초 원/달러환율 레버리지 상품으로 기초지수인 미국달러선물지수의 일간수익률의 2배를 추종한다. 상장 당시 자본시장법 시행령에서 파생상품위험평가액을 100% 이내로 제한하면서 합성 운용방식으로 상장했다. 2016년 6월 동 시행령 개정으로 현재는 파생상품위험평가액이 200% 확대돼 실물복제방식으로 운용방식을 변경하게 됐다.

김종협 키움투자자산운용 ETF운용팀장은 "기존 합성방식으로 운용 시 실물복제방식 대비 스왑계약 체결에 따른 비용이 불가피하게 발생해 기준가에 포함돼 있었다"며 "실물복제방식으로 변경하면서 불필요한 비용을 절감해 투자자에게 유리한 수익률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키움투자자산운용은 KOSEF 미국달러선물레버리지 외에 KOSEF 미국달러선물, KOSEF 미국달러선물인버스 및 KOSEF 미국달러선물인버스2X도 함께 운용하고 있다.

KOSE미국달러선물레버리지 운용방식 변경에 맞춰 키움증권과 함께 내달 6일까지 거래량 이벤트도 진행한다.

 

 

이석호 기자  financial@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