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스카이라이프, 직원 휴식 공간 활용해 장애인 사회 참여 프로젝트 진행...근로 기회 제공
상태바
KT스카이라이프, 직원 휴식 공간 활용해 장애인 사회 참여 프로젝트 진행...근로 기회 제공
  • 정두용 기자
  • 승인 2019.08.07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스카이라이프가 근로 기회 제공을 통한 사회 참여 고용으로 장애인들의 자립을 돕고 있다.

KT스카이라이프는 기업과 장애인 연계고용 참여 플랫폼 ‘늘품 장애인보호작업장’과 함께 장애인들의 사회 참여를 지원하기 위해 미디어 카페와 미디어 베이커리를 시작했다고 7일 밝혔다.

이 카페와 베이커리는 직원들의 휴식공간 ‘미디어 가든’에 마련됐다.

미디어 가든은 KT스카이라이프가 지난 2015년 상암동 사옥 입주 당시 조성한 곳으로, 방문 고객 접견과 임직원들의 휴식을 위해 실내 정원으로 꾸려졌다. 사내 교육 및 간담회 등의 장소로도 이용돼 왔다.

KT스카이라이프는 이 공간을 보다 의미 있게 사용하기 위해 직원들의 의견을 모아 나눔의 장소로 탈바꿈시켰다.

KT스카이라이프 미디어베이커리 모습. [KT스카이라이프 제공]
KT스카이라이프 미디어베이커리 모습. [KT스카이라이프 제공]

지난해 9월 임직원들에게 커피와 음료를 제공하는 휴식 공간을 기획하며 중증장애인 연계 고용을 적용시켜 ‘미디어 카페’를 오픈했다. 장애인이 직접 카페 관리와 원자재 납품 업무를 수행하며 일자리 창출을 통한 근로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이런 취지 덕분에 임직원들은 당초 무료로 제공한 커피 요금을 자발적으로 지불하기 시작했고 이렇게 모아진 금액은 지역 아동 후원 등 또 다른 나눔을 위해 사용되고 있다.

지난 7월부터는 또 하나의 나눔 실천을 위해 ‘미디어 베이커리’가 시작됐다. ‘미디어 베이커리’는 장애인들의 사회 참여를 지원하는 베이커리 카페 솔트(salt)와 함께 찾아가는 빵집으로 기획됐다.

유희관 KT스카이라이프 부사장은 “위성방송은 사랑의 안테나 사업을 통해 사회적 취약계층 및 장애인 시설에 방송시설 설치와 무료시청을 제공해오며 이들의 활발한 사회 참여를 위한 생산적 복지 활동에 대해 관심을 갖게 됐다”며 “미디어 카페와 미디어 베이커리는 임직원들의 복지와 휴식을 장애인 자립 지원과 연계하며 건강한 기업문화 조성에도 일조하고 있다. 앞으로도 KT스카이라이프는 사회적 기업의 책임을 다하기 위해 다양한 활동을 전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두용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