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지에이웍스, 베트남 시장 진출 박차...데이터 분석 기술 전파로 스타트업 혁신 촉진
상태바
아이지에이웍스, 베트남 시장 진출 박차...데이터 분석 기술 전파로 스타트업 혁신 촉진
  • 정두용 기자
  • 승인 2019.07.31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이지에이웍스가 베트남 시장에 데이터 분석 기술을 전파하며 현지 스타트업 생태계 혁신에 나섰다.

아이지에이웍스는 베트남 호치민에서 열리는 프론티어 오브 그로쓰(Frontier of Digital Growth) 마케팅 컨퍼런스에서 베트남 현지 150여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모바일 마케팅 관련 최신 기술과 트렌드에 대한 인사이트를 공유하는 자리를 가진다고 31일 밝혔다.

아이지에이웍스 국내 최대 빅데이터 플랫폼 기업이다.

아이지에이웍스는 이번 컨퍼런스에서 데이터 분석 플랫폼을 활용한 비즈니스 성장 전략과 다양한 기업의 ‘데이터 드리븐’ 마케팅 성공 사례를 발표한다. 현지 스타트업 성장의 필수 요소인 데이터 플랫폼에 대한 중요성과 이해도를 높인다는 계획이다.

이번 컨퍼런스에서는 지난 6월 아이지에이웍스와 업무협약을 체결한 베트남 기업 ‘피맥스(PMAX)’도 함께 나선다. 피맥스는 2016년 라자다 CMO 출신이 설립한 베트남의 대표적인 퍼포먼스 마케팅 에이전시로, 아이지에이웍스와의 업무 협약을 통해 베트남 현지에서 플랫폼을 활용한 데이터 드리븐 마케팅을 진행하고 있다.

아이지에이웍스는 베트남 현지 유수의 기업들과 전략적 파트너쉽을 강화해 나가는 동시에 현지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데이터 분석 플랫폼에 관한 교육 및 기술 지원을 확대 제공해 나갈 예정이다. 베트남 시장에서 아이지에이웍스의 경쟁력을 강화해 나가는 한편, 베트남을 기점으로 글로벌 시장 진출의 초석을 탄탄하게 다진다는 복안이다

아이지에이웍스는 국내 시장에서 글로벌 리딩 기업들을 제치고 75% 시장 점유율을 차지하고 있다. 아이지에이웍스의 SaaS 데이터 플랫폼의 본격적인 해외 진출이 가시화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손광래 아이지에이웍스 최고전략책임자(CSO)는 “베트남은 정부 차원의 적극적인 스타트업 지원 정책과 세계 10위 안에 드는 개발자 규모, 연간 9억 달러에 달하는 투자금 유입 등 세계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스타트업 생태계를 갖추고 있다"며 "아이지에이웍스가 보유한 독보적인 데이터 플랫폼 기술력을 바탕으로 현지 스타트업들과의 소통을 강화해 나감과 동시에 베트남 스타트업 생태계를 지원하며 글로벌로 시장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정두용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