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문화재단-신세계L&B, 공예작가 창작활동 함께 지원한다
상태바
서울문화재단-신세계L&B, 공예작가 창작활동 함께 지원한다
  • 양도웅 기자
  • 승인 2019.07.30 0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문화재단이 신세계그룹 주류 유통 전문기업인 신세계L&B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예술가 창작활동 지원을 위한 협력사업을 진행한다.

두 기관은 지난 29일 오후 3시, 서울문화재단 청사에서 공예 분야 예술가의 창작 활동 지원에 대한 업무 협약을 맺고, 공공-민간기업, 예술가-고객 관점의 상생 가치 실현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은 문화와 산업이라는 두 기관의 핵심역량과 인프라를 최대한 발휘해 공예 분야 신진작가들의 상품 개발을 지원함으로써 자생적인 창작 시스템을 조성하기 위해 이뤄졌다.

이번 협력사업은 공예전문 창작공간, '신당창작아케이드' 입주작가를 위한 후속지원으로 추진된다. 

2인 이상의 신당창작아케이드 전·현직 입주작가가 그룹을 대상으로, 내달 6일부터 23일까지 참여신청을 받는다. 

주제는 모든 공예 분야에 걸쳐 식기류나 와인잔 등의 '와인과 관련된 라이프 스타일을 제안할 수 있는 공예상품'이다. 

선정된 3개 내외 팀에는 창작지원금 과 신세계 L&B 직영매장에서 작품발표 기회 를 제공한다.

서울문화재단과 신세계L&B가 예술가 창작활동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서울문화재단]
서울문화재단과 신세계L&B가 예술가 창작활동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서울문화재단]

한편, 이번 공모를 후원하는 신세계 L&B 는 와인과 관련한 '아트 콜라보레이션' 외에도, 지역 상생 및 취약계층 지원사업 등의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쳐 왔다. 

이번 공모사업도 와인문화와 예술에 대한 관심으로 예술가 창작지원에 대한 기부금을 후원하며 시작됐다.

서울문화재단 김종휘 대표는 "재단 메세나 사업은 그간 예술인의 다양한 창작 활동을 지원하고 활성화하는 데 이바지해왔다"며 "이번 신세계 L&B 와의 협력은 단순한 예술가 지원사업을 넘어 예술가와 대중이 더욱 친근하게 만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공모와 관련한 참가신청은 서울문화재단 누리집의 ‘문화참여’-‘참여신청’-‘지원사업’ 항목을 통해 진행할 수 있다. 

양도웅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