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초등학생 이어 13일 중학생 항공교실 개최...교육 재능 기부 사회공헌
상태바
대한항공, 초등학생 이어 13일 중학생 항공교실 개최...교육 재능 기부 사회공헌
  • 박근우 기자
  • 승인 2019.07.07 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제센터, 정비격납고, 비행훈련장치, 객실훈련센터 견학 및 체험 등 항공직업에 대한 이해도 증진

대한항공은 6일 서울 공항동 본사 및 객실훈련센터에서 초등학생 80명을 초청하여  청소년 항공교실을 개최했다고 7일 밝혔다.

올해로 6회째를 맞이한 ‘청소년 항공교실’은 국토교통부가 주최하고 사단법인 대한민국항공회가 주관하는 행사로서, 항공 관련 다양한 체험을 통해 청소년들이 항공산업에 대한 이해와 관심을 높이고 항공직업에 대한 꿈과 희망을 고취하고자 실시되고 있다.

참가 학생들은 전날 대한항공 현직조종사로부터 민간조종사가 되는 길에 대한 직업진로 특강을 들었으며, 이날 대한항공 본사를 직접 방문하여 3개 조로 나눠  ▲통제센터 ▲정비격납고 ▲비행훈련장치(시뮬레이터) ▲객실훈련센터 등을 견학하고 체험하는 기회를 가졌다.

과정 내내 청소년들의 열띤 질문과 교관의 깊이 있는 설명으로 이해도를 증진하였으며, 직원들은 경험담을 전하며 항공관련 직업에 대한 멘토링의 역할을 하였다.

항공교실에 참가한 학생들은 정비격납고에서 응급 의료 헬기 및 소형 전세기를 포함한 항공기에 대한 설명을 들었으며, 통제센터로 이동하여 실제 비행기의 실시간  이동화면을 보며 비행 감시 업무에 대한 설명을 들었다. 

대한항공은 지난 7월 6일 초등학생 80명을 초청하여 청소년 항공교실을 개최했다. 오는 13일에는 중학생 대상 항공교실을 운영할 계획이다. 통제센터, 정비격납고, 객실훈련센터 등을 견학 및 체험하면서 항공직업에 대한 이해도를 증진하는 이 행사는 올해로 6회째를 맞이했다.
대한항공은 지난 7월 6일 초등학생 80명을 초청하여 청소년 항공교실을 개최했다. 오는 13일에는 중학생 대상 항공교실을 운영할 계획이다. 통제센터, 정비격납고, 객실훈련센터 등을 견학 및 체험하면서 항공직업에 대한 이해도를 증진하는 이 행사는 올해로 6회째를 맞이했다.

항공교실의 백미는 A380 및 B747 기종 시뮬레이터 조종 체험이었다. 2인 1조로 실제 조종사들이 훈련하는 시뮬레이터에 탑승하여 이,착륙과 돌발 상황에서의 조종을 교관의 지도하에 체험하였다.

마지막으로 기내 환경과 동일하게 조성된 항공기 모형 내부에서 기내 비상 장비 사용법을 배우고, 도어(Door)개폐 실습 등 객실 승무원 업무에 대한 체험하였다. 

이 날 행사에 참가한 한 학생은 “비행기를 운항하기 위해 많은 분야에서 노력하는 것을 알게 되었으며, 너무나 멋진 직업으로 꿈꾸고 있는 조종사가 되었으면 좋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 행사는 중학생 80명을 대상으로 이달 13일 2차 항공교실이 개최될 예정이다. 

박근우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