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m 아래 저수지 뛰어들어 인명 구조...이영학 경장 ‘LG 의인상’ 수상
상태바
10m 아래 저수지 뛰어들어 인명 구조...이영학 경장 ‘LG 의인상’ 수상
  • 정두용 기자
  • 승인 2019.06.27 1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수지 급류에 뛰어들어 시민 구해

이영학 경장이 ‘LG 의인상’을 받았다.

이영학 경장.
이영학 경장.

LG는 지난달 대전광역시 유성구 방동저수지에 뛰어든 시민을 구한 이영학(29·진잠파출소 소속) 경장에게 ‘LG 의인상’을 수여키로 했다고 27일 밝혔다.

이 경장은 지난달 25일 20대 남성이 스스로 목숨을 끊겠다며 집을 나갔다는 신고를 받고 즉시 출동했다. 남성의 휴대전화 위치 추적을 통해 이 경장은 방동저수지에 도착했다. 물살이 빨라 위험에 처할 수 있는 상황이었지만 지체 없이 다리 난간을 넘어 10m 아래 저수지에 뛰어들었다.

이 경장은 허우적대고 있던 남성에게 접근한 후, 구명튜브를 이용해 안전하게 물 밖으로 끌어내 응급조치 후 인근 병원으로 이송했다.

LG복지재단 관계자는 “자신보다 시민의 안전을 먼저 생각한 이 경장의 투철한 사명감을 함께 격려하기 위한 것”이라고 밝혔다.

LG는 그 동안 국가와 사회정의를 위해 자신을 희생한 의인들에게 수여하던 ‘LG 의인상’의 시상 범위를 올해부터는 우리 사회와 이웃을 위한 선행과 봉사로 귀감이 된 시민들로 확대해 지원하고 있다.

정두용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