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 AI와 빅데이터 기반 의약품 커머스 플랫폼  ‘블루엠텍’에 투자 결정
상태바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 AI와 빅데이터 기반 의약품 커머스 플랫폼  ‘블루엠텍’에 투자 결정
  • 윤영식 기자
  • 승인 2019.06.24 0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트업 투자 전문 엑셀러레이터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대표이사 배상승, 박제현)가 AI와 빅데이터 기반의 전문의약품 플랫폼 ㈜블루엠텍(대표이사 연제량, 김현수)에 투자했다고 24일 밝혔다.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로부터 투자를 유치한 블루엠텍은 2015년 3월에 설립된 후 서비스 출시 3년만에 매출 50억을 넘겼으며, 올해에는 매출 100억을 넘기면서 2배이상 성장할 것으로 예상되는 스타트업이다.

의약품 분야에서 국내 최초로 인공지능(AI)과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전문 의약품을 다양한 조건으로 검색하고 추천하는 엔진을 보유하고 있다.

특히 의약품 자동관리 로봇 서비스를 제공하는 전문의약품 라인업구축 커머스 쇼핑몰인 ‘블루팜코리아’(BluePharm Korea)를 통해 급성장한 기업이다. 

블루엠텍의 병원 전문 의약품 인공지능형(AI) 온라인몰 플랫폼인 ‘블루팜코리아’는 의약품 구매부터 관리까지 편리성을 병•의원에게 제공하기 위해 자체 개발한 인공지능형 주문 관리 시스템인 ‘블루스탁’을 특허인증 받은 바 있다.

또한 최근 필요한 의약품과 동일 성분의 의약품 정보를 추가 제공하는 인공지능형 통합검색 시스템을 개발, 서비스 출시하여 회원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블루엠텍은 이번 투자유치를 계기로 로봇 고도화를 통한 전문의약품 실시간 모니터링 기술과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온라인 MR시스템을 출시할 예정이다. 

블루엠텍에 투자를 결정한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 중소벤처기업부에 정식 등록된 엑셀러레이터로서 지난 4월에는 운용자산 6000억원을 돌파한 코스닥상장사인 벤처캐피탈인 TS인베스트먼트에 인수되며 기업공개(IPO), 인수합병(M&A) 등 투자기업의 빠른 압축성장과 지원을 위한 교두보를 확보한 바 있다.  

블루엠텍 연제량 대표는 ”블루팜코리아는 빅데이터 연계 의약품 검색 정보서비스를 출시하여 국내 유통되는 전문의약품 정보에 대해 실시간 연계를 통한 최다 라인업을 구축해 동일 성분 의약품에 대한 최저가 정보제공 등을 통해 향후 3년 내에 국내 1위 전문의약품 온라인 커머스로 성장하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뉴패러다임인베스트먼트 박제현 대표는 “블루엠택은 현재 국내 4만여개의 병의원을 대상으로 전문의약품 B2B 커머스 플랫폼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인공지능과 빅데이터 기술을 커머스에 융합하여 기능과 비용의 혁신을 제공하는 뛰어난 기술력과 사업모델이 투자 배경”이라고 밝혔다.

또한 박대표는 “향후 일본 도쿄증시에 상장한 시가총액 14조원의 M3 주식회사와 유사한 사업모델을 블록체인기반으로 전개하여 빠른 성장과 높은 수익성을 도모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온라인 의약품 쇼핑몰의 선두 주자인 블루엠택(블루팜코리아)는 병•의원 전문 의약품 및 의료용품의 온라인 판매뿐만 아니라, IT 서비스 제공 및 다양한 맞춤 마케팅에 대한 지속적으로 연구를 통해 제약시장에서 보다 넓은 확장성을 가지고 있어 지속적으로 성장세가 기대되는 스타트업이다. 
 

윤영식 기자  wcyoun@gmail.com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