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일본 콘텐츠 시장 공략 나서...JW2B와 업무협약 체결 "독창적인 K-POP 문화 형성"
상태바
KT, 일본 콘텐츠 시장 공략 나서...JW2B와 업무협약 체결 "독창적인 K-POP 문화 형성"
  • 정두용 기자
  • 승인 2019.06.21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K-POP 시장에서 케이툰 캐릭터 제휴, 굿즈 판매로 한류 사업 다각화

KT가 일본 콘텐츠 시장 공략에 나섰다.

KT는 20일 일본 도쿄에서 현지 공연 기획사 JW2B(제이더블유투비)와 ‘K-POP 일본공연 AR∙VR 제작 및 케이툰 MD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JW2B는 다수의 한국 아이돌과 배우들의 일본 공연 활동을 주최해 온 현지 공연 기획사로, 지난해부터 KT와 일본 공연 콘텐츠 사업을 함께 진행해 온 파트너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KT는 JW2B가 일본에서 주최하는 K-POP 아티스트들의 공연 영상을 VOD로 제공한다. 5G 단말용 AR∙VR 영상을 제작 및 유통한다는 계획이다. JW2B의 공연 기획력에 KT의 ICT 기술력을 융합해 독창적인 일본 K-POP 콘텐츠가 탄생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KT는 20일 일본 도쿄에서 현지 공연 기획사 JW2B와 ‘K-POP 일본공연 AR&#8729;VR 제작 및 케이툰 MD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 참석한 KT 콘텐츠플랫폼사업담당 전대진 상무(왼쪽)와 JW2B 고광원 대표(오른쪽)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KT 제공>

KT는 AR∙VR 기술을 통해 지금까지의 일본 K-POP 공연과는 차별화된 콘텐츠를 선보인다. 이를 GiGA Live TV, 올레 tv 모바일 등 KT가 보유한 5G 실감 미디어 전용 플랫폼에 독점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일본 K-POP 공연장에서 한류 팬들이 한국 굿즈(Goods)를 적극적으로 구매하는 점에 착안해 캐릭터 제휴 사업도 동시 진행한다.

KT는 지난 2016년부터 웹툰 플랫폼 서비스 ‘케이툰’을 출시하고 300여개의 웹툰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와 더불어 케이툰의 웹툰 캐릭터를 활용해 인형, 문구류, 전자기기 등 다양한 굿즈도 제작한다.

국내 대형 아이돌 기획사와 특정 아티스트의 웹툰을 제작하는 등 꾸준히 K-POP 시장에도 관심을 보여왔다.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KT는 케이툰의 캐릭터를 일본 K-POP 시장에 내놓고 판매 채널을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전대진 KT 콘텐츠플랫폼사업담당(상무)은 “이번 JW2B와의 업무협약을 통해 국내에서는 볼 수 없었던 새로운 K-POP 공연 문화를 소개할 수 있을 것”이라며 “5G 시대에 맞춘 AR∙VR 콘텐츠를 통해 더 생생한 공연 경험을 고객에게 전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두용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