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엇게임즈, 국외 소재 문화재 ‘백자이동궁명사각호’ ‘중화궁인’ 환수 발표
상태바
라이엇게임즈, 국외 소재 문화재 ‘백자이동궁명사각호’ ‘중화궁인’ 환수 발표
  • 김민희 게임전문기자
  • 승인 2019.06.19 1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라이엇 게임즈가 19일 서울시 종로구 세종로에 위치한 국립고궁박물관 강당에서 문화재청(청장 정재숙), 국외소재문화재재단(이사장 지건길) 및 국립고궁박물관(관장 지병목)과 함께 <우리 문화재, 고국의 품에 안기다 – ’백자이동궁명사각호’와 ‘중화궁인’ 언론공개회>를 진행했다.

‘백자이동궁명사각호(白磁履洞宮銘四角壺)’는 조선 19세기에 왕실 및 관청용 도자기 제조장인 분원 관요에서 제작한 사각호다. 바닥면에 정조의 딸이자 순조의 누이인 숙선옹주(淑善翁主, 1793-1836)의 궁가로 추정되는 ‘이동궁(履洞宮)’ 명문이 새겨져 있는데, 19세기 궁가에서 사용된 백자를 파악할 수 있는 희귀한 자료로 주로 기록으로만 볼 수 있었던 ‘이동궁’이 실물 자료로 확인되는 매우 드문 예로서 역사적 가치가 매우 높다.

또한 ‘중화궁인(重華宮印)’은 손잡이(인뉴, 印鈕)가 서수(상서로운 짐승) 모양으로 조각되어 있고, 도장의 글씨는 전서와 해서가 혼용된 독특한 형태이다. 역사적인 가치가 큰 유물로 평가되며, 이에 관한 내용은 앞으로의 연구를 통해 좀 더 상세히 밝혀질 것이 기대된다.

이 두 점의 조선 왕실 유물은 지난 3월 각각 미국 뉴욕 경매에 출품된 것을 국외소재문화재재단이 발견해 라이엇 게임즈에서 후원한 ‘국외소재 문화재 환수기금’을 활용해 매입했다. 유물들은 향후 조선왕실유물 전문기관인 국립고궁박물관에서 소장 및 보존할 예정이며 향후 연구 및 전시 등을 통해 소개 및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박준규 라이엇 게임즈 한국대표는 “이번에 높은 가치와 희소성을 지닌 조선 왕실 유물을 두 점이나 환수에 성공해 매우 뿌듯하다”며, “특히 올해 들어 벌써 세 점의 국외 소재 문화재를 환수하는 데 기여하는 등 라이엇 게임즈의 문화재 보호 및 지원 활동이 가속도를 내고 있는 점에서 보람을 느낀다”고 밝혔다.

김민희 게임전문기자  gamey@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