젠인포메이션, 블록체인 기반 유전체 정보 공유 플랫폼 'GIF ON' 출시 앞서 설명회 개최
상태바
젠인포메이션, 블록체인 기반 유전체 정보 공유 플랫폼 'GIF ON' 출시 앞서 설명회 개최
  • 정두용 기자
  • 승인 2019.06.19 12: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젠인포메이션은 블록체인 기반으로 한 글로벌 유전체 정보 공유 플랫폼인 ‘GIF ON 플랫폼’의 올 하반기 출시를 앞두고 서울 삼정호텔에서 18일 설명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제인포메이션은 헬스케어 스타트업으로 2019년에 설립됐다. 유전체 기반 개인 질병관리 및 생애 주기별 건강정보 분석을 전문으로 진행한다. 유전체 분석 결과를 블록체인 기반의 플랫폼을 통해 유통할 예정이다.

탈중앙화 저장공간(Decentralized Storage) 기반의 유전체 정보 은행 시스템을 구축하여 개인의 유전체 정보 공유에 최적의 안정성을 제공할 계획이다.

젠인포메이션 대표 미쉘양 박사가 ‘GIF ON 플랫폼’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제인포메이션 제공>

미쉘양(Michelle Yangㆍ 박사) 젠인포메이션 대표는 이번 설명회에서 “최초의 유전체 분석 기술은 1980년대에 발명됐다. 2000년대 중반까지 그리 큰 기술적 발전을 보이지 않았다”며 “그러나 2006년 본격적인 차세대 유전체 분석의 시대에 접어든 후 유전체 분석 산업은 적어도 현재까지 인류 역사상 가장 빠른 기술적 성장을 이루고 있는 분야”라고 설명했다.

이어 "향후 전 세계 유전체 빅데이터 관련 마켓 볼륨은 반도체의 약 20배 이상으로 전망될 정도로 잠재력이 대단한 분야”라며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하여 소비자와 세계 최고의 검사기관, 연구소와의 직거래 연계를 통해 전 세계인 누구나 정밀 검사는 물론 정밀 예측과 정밀 치료가 가능한 플랫폼을 구축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일반 대중, 연구소, 의약품 개발자, 전 세계 유전체DB 공급자와 수요자 모두가 윈윈(Win-Win) 할 수 있는 선 순환의 구조를 구축하여 인류의 건강증진에 기여하는 기업이 되겠다”고 덧붙였다.

젠인포메이션은 대규모 유전체 정보가 유통될 수 있는 환경과 시스템을 구축하는 것을 목표로 두고 있다. 수백만 명의 유전체 정보 분석업무를 원활히 수행하기 위해 영국뿐만이 아니라 홍콩, 미국, 한국 등의 유전체 정보 분석 기업과 업무 조율 중이다.

여러 나라의 유전체 분석기업과 의료기관, 유전학 관련 전문 연구기관을 모집해 'GIF 얼라이언스(Alliance)'를 구축하고 있다.

정두용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