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유정 집안, 부모도 몰랐던 살인 행각? 부유한 환경에도 불구 '도대체 왜'
상태바
고유정 집안, 부모도 몰랐던 살인 행각? 부유한 환경에도 불구 '도대체 왜'
  • 정지오 기자
  • 승인 2019.06.15 0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유정 집안, 알고보니 재력가?
-고유정 집안, 돈으로 가석방 되나

사진=YTN 뉴스 캡처

전 남편을 살해한 혐의로 구속된 고유정의 집안이 누리꾼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고유정은 지난달 25일 제주의 한 펜션에서 전 남편을 살해하고 시신을 훼손해 여러 곳에 유기한 혐의로 지난 1일 체포됐다.

잔혹한 범죄 행위에 얼굴이 드러나자,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고유정의 동창들과 동네 주민들은 고유정 집안에 대한 이야기가 올라왔다. 특히 고유정 집안은 제주도에서 유명 렌트가 회사를 운영하고 있다는 이야기가 줄을 이었다. 즉, 고유정은 부유한 환경에서 자랐다는 것.

피해자의 동생 A 씨는 지난 14일 한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고유정 집안은 돈 많은 재력가라고 밝히며 "좋은 변호사를 써서 몇 십년 살다가 형기 3분의 1만 채우고 가석방될까 무섭다"라고 털어놨다.

이에 네티즌들은 "cool**** 살해 증거 투성이인데 아무리 돈많아도 손바닥으로 하늘을 어찌 가리겠냐" "sann**** 제발 엄벌에 다스려지길" "inee**** 제발 유가족들이 억울하지 않게 해달라" 등의 반응을 보이며 엄벌을 요구하고 있다.

정지오 기자  viewerscokr@gmail.com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