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결승전, 광화문 광장→상암 월드컵 경기장 급변경…취소된 이유 보니
상태바
축구 결승전, 광화문 광장→상암 월드컵 경기장 급변경…취소된 이유 보니
  • 서이수 기자
  • 승인 2019.06.14 23: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대한축구협회)

축구 결승전을 앞두고 당초 진행 예정이었던 서울 광화문의 대규모 거리 응원이 취소됐다.

14일 대한축구협회 측은 광화문광장의 거리 응원을 취소하고 상암 월드컵 경기장으로 장소를 변경했다고 알렸다.

상암 월드컵 경기장에서는 결승전이 시작되는 16일 오전 1시를 앞둔 15일 밤 11시부터 단체응원전이 시작한다. 입장은 무료다. 붉은악마 주도하에 응원이 펼쳐지며 식전행사도 진행될 예정이다.

서울에서는 또다른 거리 응원전도 펼쳐진다. 강동구청, 강남역에서 15일 오후 10시부터 응원전이 시작될 전망이다.

한편 당초 계획된 광화문 광장의 거리 응원전이 취소된데에는 대한 애국당이 박근혜 전 대통령 석방을 요구하며 광화문 광장에 설치한 천막 때문인 것으로 밝혀졌다. 대한애국당은 서울시의 철거 요청에도 천막 철거를 거부하고 있다. 이에 정치적 충돌을 우려 장소를 옮긴 것으로 파악됐다.

서이수 기자  viewerscokr@gmail.com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