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B대구은행, 부산 강서영업부 명지국제신도시 이전 개점
상태바
DGB대구은행, 부산 강서영업부 명지국제신도시 이전 개점
  • 박소연 기자
  • 승인 2019.06.12 1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DGB대구은행)

DGB대구은행(은행장 김태오)은 12일(수) 부산 강서영업부(舊 녹산공단영업부)를 강서구 명지국제신도시로 이전하고 개점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전한 강서영업부(부장 김운태, 부산시 강서구 명지국제2로80, e편한세상 명지 2층 1호) 개점행사에는 조종래 부산지방중소벤처기업청장, 박병금 강서구청 경제산업국장을 비롯한 지역인사와 기업체 대표가 참석해 신도시 이전 개점을 축하했다.

DGB대구은행 강서영업부는 지난 2011년 녹산국가산단에 녹산공단영업부로 개점해 기업영업에 주력해왔으며, 금번에 명지국제신도시로 이전해 기업영업은 물론 개인고객을 위한 복합 금융서비스를 펼칠 예정이다.

강서영업부는 친환경 소재를 이용한 고객 휴게 공간, 안락한 상담실, 현금자동입출금기(ATM) 등을 배치해 편리한 금융 서비스 제공에 만반의 준비를 갖췄으며, 개점 행사에서는 축하 화환 대신 기증받은 사랑의 쌀(600kg)을 부산 강서구청에 전달해 이웃 사랑을 실천했다.

DGB대구은행의 부산 소재 지점은 지난 1990년 개점한 부산영업부를 필두로 서부산지점, 센텀시티지점, 사상공단영업부 등 5개 영업 부점이다.

 

박소연 기자  financial@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