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B금융그룹-IFC, 캄보디아 중소기업 대출 시장 확대에 맞손
상태바
JB금융그룹-IFC, 캄보디아 중소기업 대출 시장 확대에 맞손
  • 이석호 기자
  • 승인 2019.06.09 12: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JB금융그룹

JB금융그룹 산하 전북은행 자회사인 프놈펜 상업은행(은행장 신창무)과 IFC(International Finance Corporation)는 '상호위험 분담을 통한 캄보디아 중소기업 대출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IFC는 개발도상국의 민간부문 발전을 촉진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는 세계은행(World Bank)의 기관으로, 이번 PPCBank 와의 협약을 통해 캄보디아 내 중소기업을 중심으로 향후 5년간 최대 3천만 달러의 위험부담을 50%씩 공동 부담하게 된다. 이로써 총 5억 2천만 달러(5,500건)의 대출이 PPCBank를 통해 캄보디아 내 중소기업에 제공될 예정이다.

PPCBank 신창무 은행장은 “캄보디아는 지난 20년 동안 연평균 7.7%의 성장률을 유지하며 성장하고 있지만 캄보디아 중소기업의 약 66%가 금융에 대한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이번 PPCBank와 IFC의 협약은 캄보디아의 중소기업에 큰 도움이 될 것이며, 이는 PPCBank가 캄보디아를 대표하는 은행으로 발돋움하는 계기가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석호 기자  financial@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