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씨엠생명과학 “HPV 검사하고 수술비 전액 지원받으세요”...확진받으면 수술비 전액 지원
상태바
티씨엠생명과학 “HPV 검사하고 수술비 전액 지원받으세요”...확진받으면 수술비 전액 지원
  • 윤영식 기자
  • 승인 2019.06.03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티씨엠생명과학이 자궁경부암 유발 바이러스(HPV) 진단키트인 '가인패드'의 GS25 출시를 기념해 여성들의 HPV검사 독려와 가인패드 사용에 대한 정확한 정보 전달을 위해 수술비 지원 이벤트에 나선다.

우선 가인패드를 통해 자궁경부암을 유발하는 HPV(인유두종바이러스) 양성 반응을 확인 후 최종 자궁경부암 확진판정까지 받은 고객의 자궁경부암 수술비 전액을 지원한다는 것. 

수술비 지원 대상은 가인패드를 구매해 자신의 검체를 6월말까지 정해진 의료기관으로 보낸 고객 중 올해 안에 (2019년 12월 31일까지) 산부인과에서  HPV 양성 상담 후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아 수술이 진행된 환자다. 

티씨엠생명과학이 자궁경부암 유발 바이러스(HPV) 진단키트인 '가인패드'의 GS25 출시를 기념해 이벤트를 벌이고 있다.

GS25 편의점은 물론 기존 판매처인 산부인과 병원, 티씨엠생명과학의 자사몰에서 구매한 가인패드가 모두 대상이며, 지원 조건에 부합하면 자궁경부암에 한해 수술비 전액을 지원 받을 수 있다.

가인패드는 티씨엠생명과학이 세계 최초로 개발한 패드형 자궁경부암 HPV 진단 의료기기이다. 식품의약품안전처의 허가를 획득한 안전한 제품이며, 지난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산업통산자원부로부터 각각 ‘IR52 장영실상’과 ‘차세대 세계일류상품’으로 선정됐었다.

4시간 가량 착용한 후 패드에 부착된 특수 필터를 시약통에 넣어 병의원 등 의료기관으로 발송하면 약 3일 이내에 HPV(인유두종바이러스)의 감염여부가 확인되며, 소비자는 자신이 지정한 산부인과에서 의사와 상담을 통해 최종 결과를 듣게 된다. 가인패드는 기존 의료기관에서 진행되는 HPV 검체검사와 일치율이 97.8%에 달하는 정확도를 가지고 있다.  

자궁경부암은 매년 전 세계에서 약 50만명의 환자가 발생하고 그 중 절반 이상이 사망하는 여성 암 발생 2위의 질병이다.

하지만 전조증상이 거의 없고, 산부인과 내진 등의 방식을 꺼리는 여성들이 많아 자궁경부암 검사를 위한 수검률이 20대는 26.9%, 30대는 53.1%에 그치고 있는 상황이다.(2016년 국가 암 검진 수검률)
티씨엠생명과학 관계자는 “가인패드는 기존의 HPV검사나 세포검사와 동일한 전문 검진병원에서 전문 의료인들에 의해 이뤄지며, 결과 통보 역시 협력 산부인과를 통해 의사에게 듣는 의료 상생모델”이라며 “가인패드 활성화가 산부인과 등 의료계는 물론 여성 질병 예방에 일조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티씨엠생명과학은 가인패드를 통해 자궁경부암을 유발하는 HPV(인유두종바이러스) 양성 반응을 확인 후 최종 자궁경부암 확진판정까지 받은 고객의 자궁경부암 수술비 전액을 지원한다.

윤영식 기자  wcyoun@gmail.com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