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AI & 5G 5G 네트워크
KT, 글로벌 통신 리더들 초청 5G 핵심 기술과 서비스 소개KT 5G 적용 스마트팩토리의 360도 CCTV, AR 서포터, 협동로봇, GiGAeyes 등에 큰 관심

KT가 글로벌 통신 리더에게 자사의 5G 서비스를 알렸다.

KT는 29일 세계이동통신사업자협회(GSMA)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개최한 `APAC 5G 최고경영자 회의 (APAC 5G Leaders’ CxO Summit)’에 참석한 글로벌 통신 리더들을 대상으로 대한민국이 주도한 세계 최초 5G 서비스를 소개했다고 밝혔다.

29일 `APAC 5G 최고경영자 회의’ 참석자들이 KT 과천 INS 운용센터에 있는 5G 미래사업 체험관 ‘퓨처인(FUTURE-IN)’을 방문해 5G 서비스를 체험하고 있다. <KT 제공>

28일부터 29일까지 개최된 이번 APAC 5G 최고경영자 회의는 아시아·태평양 지역을 중심으로 정부기관, 이통사업자, 컨설팅사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KT에서는 전홍범 융합기술원장, 박대수 사업협력부문장, 김희수 경제경영연구소장 등 주요 임원 10여명이 참석했다. 이들은 5G 상용화 현황, 5G의 경제적 효과, B2B 활용 사례(Use Case) 등에 대해 발표와 토의를 진행했다.

전홍범 원장은 전일 회의 개최 후 첫 세션의 최초 발표자로 나서기도 했다. 그는 지난 4월 3일 대한민국의 세계 최초 5G 상용화 이후 현황을 공유하고, 앞으로 혁신 서비스 구현을 위한 ‘5G 플랫폼 및 산업간 긴밀한 협력 생태계’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APAC 5G 최고경영자 회의 후 글로벌 기업 참석자들 40여 명은 금일 오후 KT 과천 INS운용센터의 5G 미래사업 체험관 ‘퓨처인(FUTURE-IN)’을 방문했다.

KT 측은 “유럽, 일본, 싱가포르 등에서 온 해외 사업자들이 KT가 5G를 B2B에 적용한 스마트팩토리의 360도 CCTV, AR 서포터, 협동로봇, GiGAeyes, 머신비전 등에 대해 큰 관심을 보였다”고 전했다.

29일 `APAC 5G 최고경영자 회의’ 참석자들이 KT 과천 INS 운용센터에 있는 5G 미래사업 체험관 ‘퓨처인(FUTURE-IN)’을 방문해 5G 서비스를 체험하고 있다. <KT 제공>

정두용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저작권자 © 녹색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두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