젠인포메이션, 블록체인 기반 ‘글로벌 유전체 정보 공유 플랫폼' 구축 본격화
상태바
젠인포메이션, 블록체인 기반 ‘글로벌 유전체 정보 공유 플랫폼' 구축 본격화
  • 정두용 기자
  • 승인 2019.05.28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케어 스타트업 젠인포메이션은 블록체인 기반으로 한 글로벌 유전체 정보 공유 플랫폼인 ‘GIF 플랫폼(Platform)’ 구축에 본격 나선다고 28일 밝혔다.

젠인포메이션은 2019년에 설립된 유전체 기반 개인 질병관리 및 생애 주기별 건강정보 분석 전문기업으로, 유전체 분석 결과를 블록체인 기반의 플랫폼을 통해 유통할 예정이다.

젠인포메이션은 대규모 유전체 정보가 유통될 수 있는 환경과 시스템을 구축하는 것을 목표로 두고 있다. 수백만 명의 유전체 정보 분석업무를 원활히 수행하기 위해 홍콩, 미국, 영국 등의 유전체 정보 분석 기업과 업무 조율 중이다.

젠인포메이션 미쉘 양 대표는 "향후 전 세계 유전체 빅데이터 관련 마켓 볼륨은 반도체의 약 20배 이상으로 전망될 정도로 잠재력이 대단한 분야”라며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하여 소비자와 세계 최고의 검사기관, 연구소와의 직거래 연계를 통해 전 세계인 누구나 정밀 검사는 물론 정밀 예측과 정밀 치료가 가능한 플랫폼을 구축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인간에게 가장 중요하면서 기초적인 데이터인 유전체 정보를 안전하게 유통하기 위해서 블록체인 기술을 적극 활용할 것”이라며 “유전체 정보의 유통은 현대의학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

GIF 플랫폼의 엔지니어닝 구조.

정두용 기자  lycaon@greened.kr

▶ 기사제보 : pol@greened.kr(기사화될 경우 소정의 원고료를 드립니다)
▶ 녹색경제신문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